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한승연 "허영지, 카라 영입 반대했지만…군기 잡는 영상은 억울"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23,505
  • 2022.12.04 08:21
  • 글자크기조절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갈무리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갈무리
카라 한승연이 과거 허영지의 그룹 영입을 반대했던 적이 있다고 밝혔다.

3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그룹 카라의 박규리, 한승연, 니콜, 강지영, 허영지가 출연했다.

이날 한승연은 허영지의 그룹 합류를 반대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공개 오디션을 통해 영지가 들어오게 됐다. 테스트 사진을 찍는데 나랑 너무 비슷하게 생긴 데다가 나보다 어리고 하얗고 키가 크더라"며 "'이거 인정 못 한다. 다시 생각해 주시라' 했었다"고 인정했다.

하지만 한승연이 허영지에게 군기를 잡는다고 오해를 산 '팬 미팅 장면'에 대해선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당시 영상에서 허영지는 음료를 따르는 한승연 옆에서 안절부절못하는 듯한 모습을 보였다.

한승연은 "억울하다. 팬 미팅 할 때 음료를 따라 마시는 것"이라며 "영지가 나를 무서워하는 것처럼 나왔는데 영지는 사실 손만 흔들었지 아무것도 한 게 없다"고 해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억 화소에 '카메라 섬' 사라졌네…유출된 '갤S23' 스펙 총정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