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손흥민, 16강서 토트넘 절친과 맞대결…'시저스킥' 바로 그 주인공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04 09:05
  • 글자크기조절

[카타르 2022]

한국 손흥민(오른쪽)과 브라질 히샤를리송 /사진=손흥민 인스타그램
한국 손흥민(오른쪽)과 브라질 히샤를리송 /사진=손흥민 인스타그램
손흥민이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전에서 토트넘에서 함께 뛰고 있는 절친과 피할 수 없는 승부를 펼친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오는 6일 오전 4시(한국 시각) 카타르 도하의 974 스타디움에서 브라질과 월드컵 16강전을 치른다.

지난 3일 포르투갈과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2-1 승리를 거둔 한국은 1승1무1패를 기록하며 H조 2위로 16강에 진출했다.

한국의 16강전 상대는 우승 후보 브라질이다. 브라질은 카메룬과 G조 최종전에서 0-1로 패했지만, 2승1패를 기록해 조 1위로 16강에 올랐다.

한국과 브라질은 월드컵 무대에서 처음 만난다. 두 팀의 역대 전적은 1승 6패로 브라질이 우세하다.

지난 6월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친선 경기에서도 한국은 브라질에 1-5로 완패했다. 이 경기에서 선제골을 넣은 브라질의 히샤를리송은 당시 손흥민과 같은 소속팀은 아니었지만 지난 7월 에버턴을 떠나 토트넘으로 이적했다.

두 사람은 소속팀에서 매우 돈독한 사이로 알려졌다. 히샤를리송은 지난 7월 토트넘 친선경기를 위해 방한했을 때 손흥민을 보호하며 라커룸을 빠져나가는 모습으로 팬들의 눈길을 끌었다.
2022 카타르 월드컵 G조 조별리그에서 세르비아를 상대로 두 번째 골을 넣고 있는 브라질의 히샤를리송 / 사진=뉴시스
2022 카타르 월드컵 G조 조별리그에서 세르비아를 상대로 두 번째 골을 넣고 있는 브라질의 히샤를리송 / 사진=뉴시스
히샤를리송은 이번 시즌과 월드컵에서 좋은 경기력을 보이고 있다. 세르비아와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는 멀티 골이자 원더골을 터뜨려 팀에서 가장 주목받았다. 당시 히샬리송은 전달받은 크로스를 침착하게 띄운 뒤 몸을 돌려 '시저스 킥'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의 경기력도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조별리그 우루과이와 가나전에서 아쉬운 모습을 보인 손흥민은 포르투갈전에서 달라진 모습으로 황희찬의 역전 골을 도왔다.

아시아축구연맹(AFC)은 '카타르 월드컵 16강전에서 주목해야 할 5가지' 중 하나로 손흥민과 히샤를리송의 대결을 꼽았다.

AFC는 "손흥민과 히샤를리송은 16강전에서 이번 시즌 자주 그랬듯 나란히 그라운드에 설 것이다. 그러나 이번에는 서로 반대편에 설 것이다"며 "둘은 각각 한국과 브라질 희망의 키가 될 것"이라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역대 최대 127억불 적자…수출 효자도, 수출 공식도 없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