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CJ푸드빌, 美에 대규모 빵공장 짓는다...뚜레쥬르 1000개 점포에 공급

머니투데이
  • 지영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04 18:50
  • 글자크기조절
뚜레쥬르 펜실베니아주 1호 해버포드점 외관/사진= CJ푸드빌
뚜레쥬르 펜실베니아주 1호 해버포드점 외관/사진= CJ푸드빌
CJ그룹의 외식사업 계열사 CJ푸드빌이 미국에 대규모 생산공장을 짓는다.

4일 CJ푸드빌에 따르면 지난달 CJ그룹은 미국 사업 확대를 위해 현지에 생산공장을 짓기로 확정하고 부지 선정을 위한 절차에 돌입했다.

현재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뚜레쥬르의 미국 매장은 82개로, 2030년까지 1000개를 목표로 하고 있다. CJ푸드빌은 이미 미국 주요 지역에 깃발이 꽂혀있는만큼 목표 달성에는 무리가 없을 것으로 내다본다. 이달 기준 진출 지역은 21곳이다.

CJ푸드빌의 뚜레쥬르 미국 시장 확대는 정체된 국내 시장에서 돌파구를 찾기 위해서다. CJ푸드빌의 국내 지점은 1300여개로 수년째 숫자가 정체돼있다.

반면 미국에서는 성공적으로 안착해, 시장확대의 적기라는 평가다. 미국 법인은 2018년부터 올해까지 5년째 흑자를 기록 중이다. 계약 매장은 이미 100호점을 넘었다.

CJ푸드빌 관계자는 "2030년까지 미국에 매장을 1000개까지 늘리려면 현지에 대규모 생산시설이 필요하다는 결론이 최근 내려졌다"며 "현재 부지를 알아보고 있는 단계"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 동네 뜬다더니…"살기 좋은 동네 1위, 강남 아니었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