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자람테크놀로지, '재수' 끝에 다시 상장 철회…"상장 재추진 할 것"

머니투데이
  • 이사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06 13:19
  • 글자크기조절
자람테크놀로지, '재수' 끝에 다시 상장 철회…"상장 재추진 할 것"
차세대 통신반도체 설계기업 자람테크놀로지가 6일 금융감독원에 철회신고서를 제출했다.

자람테크놀로지는 주당 1만8000원~2만2000원에 지난 1~2일 양일간 수요예측을 실시했으나 대외경제의 악화로 인해 IPO 시장이 급랭한 현 상황서는 회사의 가치를 적절히 평가받기 어렵다고 판단했다.

상장을 주관한 신영증권 관계자는 "상장 철회는 아쉽지만 기업공개 과정서 많은 기관 투자자로부터 핵심제품인 'XGSPON'의 성장성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받았다"며 "회사가 앞선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고 폭넓은 글로벌 고객사 네트워크가 구축돼있는 등 사업역량이 탄탄한 만큼 재도전에서는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백준현 자람테크놀로지 대표는 "아직 시장 상황이 자람테크놀로지의 적정가치를 평가받기에는 어려움이 있는 것 같다"며 "기업공개 IR 활동 과정서 시장에 약속드린 바를 지켜 이른 시일 내에 가시적인 성과를 갖고 돌아와 상장을 재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집값 6억 뛰었다? "여러분, 신고가에 속지마세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