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1조3000억 PI첨단소재 매각 무산에 주가도 장 초반 약세

머니투데이
  • 홍순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09 09:06
  • 글자크기조절

특징주

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베어링프라이빗에쿼티아시아(PEA)가 PI첨단소재 (26,300원 ▼450 -1.68%) 인수 철회 의사를 밝히자 PI첨단소재 주가가 장 초반 하락하고 있다.

9일 오전 9시3분 PI첨단소재는 2650원(-8.33%) 내린 2만91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지난 8일 IB(투자은행) 업계에 따르면 베어링PEA는 글랜우드프라이빗에쿼티(PE)에 PI첨단소재 인수 철회 의사를 알렸다. 글랜우드PE와 베어링PEA는 지난 6월 PI첨단소재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 베어링PEA는 글랜우드PE가 보유한 PI첨단소재 주식 1587만7400주(지분율 54.07%)를 1조2750억원에 인수하기로 했다.

당시 PI첨단소재 인수전에는 롯데케미칼, 프랑스 알케마 등 쟁쟁한 국내외 기업들이 뛰어들어 해당 딜은 IB업계의 큰 주목을 받았다. 하지만 베어링PEA가 마지막 단계를 앞두고 전날 PI첨단소재 인수를 철회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억불 베팅했는데 종목마다 하락… 마이너스의 손 언제까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