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현대해상, 스타트업 13곳에 100억원 전략투자…"본업 경쟁력 강화"

머니투데이
  • 류준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09 14:38
  • 글자크기조절
현대해상, 스타트업 13곳에 100억원 전략투자…"본업 경쟁력 강화"
현대해상은 2021년부터 모빌리티, 헬스케어, 펫, 라이프스타일 등 보험업과 관련한 스타트업 13개사에 약 100억원 이상을 투자했다고 9일 밝혔다.

스타트업과 동반 성장을 추구하는 전략적 투자로 재무적 이익과 함께 본업 경쟁력도 강화하겠다는 취지다.

현대해상이 투자한 기업중엔 마이크로모빌리티 공유 스타트업 '디어코퍼레이션'이 있다. 디어코퍼레이션은 설립 2년 만에 매출 100배 이상 성장하며 작년 매출 200억과 순이익을 동시에 달성했다. 특히 철저한 운전면허 확인과 산업 평균속도(23km/h) 대비 낮은 속도(18km/h)로 운행 제한, 이동 및 재배치 관제 서비스를 통해 안전운행 환경을 조성해 왔다.

요양시설·간병인 찾기, 생활돌봄, 방문재활서비스 등을 핵심 BM(비즈니스모델)으로 한 시니어라이프 케어플랫폼 '케어닥'도 현대해상의 투자를 받았다. 현대해상은 2021년 5월 투자를 시작으로 최근 후속투자에도 나서며 케어닥과 시니어 산업 내 협업의 보폭을 넓혀가고 있다.

현대해상 관계자는 "현대해상은 미래 성장 기반을 더욱 공고히 하고자 최근 디지털전략본부 내 '신성장파트'를 신설했다"며 "향후 어려운 시장 환경속에서도 미래 먹거리 투자에 집중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새집 올스톱"…'미분양 무덤' 대구, 특단 카드 꺼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