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아바타 2' 개봉에 줄줄이 '매진'…CJ CGV, 장 초반 4%대 강세

머니투데이
  • 이사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12 09:33
  • 글자크기조절

특징주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영화관 수요가 높다는 증권가 전망이 나온 가운데 CJ CGV 주가가 강세다.

12일 오전 9시 17분 현재 코스피시장에서 CJ CGV (15,220원 ▲190 +1.26%)는 전장 대비 850원(4.12%) 오른 2만1500원에 거래 중이다.

대신증권은 최근 대작들이 줄줄이 개봉을 앞둔 가운데 영화관 수요는 여전히 높다며 CJ CGV에 대해 목표주가 2만7000원과 '매수' 의견을 유지했다.

김회재 대신증권 연구원은 "오는 14일 '아바타: 물의 길'이 전 세계 최초 개봉한다"며 "지난 9일 기준 조회한 바로는 CGV 용산 IMAX의 경우 개봉일인 14일 뿐만 아니라 15~18일 등 초기 5일간의 좌석은 이미 대부분 매진됐다"고 전했다.

김 연구원은 그동안 관객이 볼만한 영화가 충분하지 않았다며 극장에 대한 수요는 높다고 주장했다. 그는 "IMAX 및 4DX의 가격은 2만원대 후반으로 평균티켓가격(ATP)은 1만1000원의 2.5~3배 수준"이라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아바타: 물의 길'은 개봉 전 이미 매진, '탑건: 매버릭의 귀환'도 대부분 매진 사례가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달 주요 개봉작으로는 '아바타: 물의 길', '영웅'과 2023년 '밀수', '교섭', '인디아나 존스 5', '캡틴 마블 2', '미션임파서블 7', '아쿠아맨 2', '오펜하이머' 등이 있다"며 "또 이미 상영관 내 취식은 지난 4월부터 허용됐고 마지막 남은 관문인 실내 마스크 해제 움직임도 가시화되고 있어서 극장은 더욱 활기를 띨 것"이라고 전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공공임대도 불안" 대구 뒤집은 '그 사건', 전국으로 번지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