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한국비엔씨, 비에녹스주 품목허가 당분간 유지…법원인용결정

머니투데이
  • 반준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13 07:00
  • 글자크기조절

MTIR sponsor

한국비엔씨 (4,010원 ▼45 -1.11%)는 지난 12월2일 대구지방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받은 받은 비에녹스주(클로스트리디움보툴리눔독소A형)의 품목허가 취소, 전 제조업무정지 및 회수·폐기 명령과 관련해 취소소송과 집행정지 및 효력정지 잠정 처분 신청을 12월 5일 대구지방법원에 접수했고, 법원에서 잠정처분정지 인용이 결정됐다고 밝혔다.

처분기간은 12월 30일까지다. 한편 12월 2일 대전지방법원에 신청한 전 제조업무정지 6개월 처분은 12월 31일까지 효력정지 인용결정이 됐다. 아울러, 한국비엔씨는 12월 5일 대구지방식약청에 해당 명령에 대한 이의 신청서를 제출했고 이에 대해 식약청으로부터 12월 8일 회신을 입수한 상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년 만에 5억 증발…2030 '영끌' 몰린 평촌, 거래 씨 말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