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기아가 카타르서 전기차 EV9 전시했더니…4만명이 '감탄'

머니투데이
  • 이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19 10:04
  • 글자크기조절
/사진제공=기아
/사진제공=기아
기아가 2022 FIFA(국제축구연맹) 월드컵 공식 후원사로서 월드컵 기간 동안 차량과 버스 등의 이동수단을 지원하며 대회의 성공적인 운영에 기여했다고 19일 밝혔다.

2022 월드컵 기간 총 297대의 기아 승용 차량과 70대의 기아 로고를 입힌 버스가 대회 운영에 동원됐으며, 이 중 80대는 전기차·하이브리드 등 친환경 차량이었다. 기아가 제공한 대회 공식 차량은 각국 대표 선수들, 대회 운영진, 언론 및 방송인들의 원활한 이동과 물류 운송에 사용됐다.

EV6 GT-Line 차량은 공식적으로 월드컵 역사상 대회 운영에 사용된 기아의 첫 번째 전기차 모델이다. 기아는 이 차량을 통해 친환경차가 아직 흔치 않은 중동 지역에서 '지속가능성'을 실현했다.

기아와 FIFA는 이를 기념해 다큐멘터리 콘텐츠 '로드 투 인스퍼레이션'을 제작했다. 해외 유명 스포츠 해설가 애덤 헌트와 전 프랑스 국가대표 선수 미카엘 실베스트르 등이 출연했다. 이들은 직접 EV6 GT-Line을 타고 이번 월드컵 개최국인 카타르의 음식과 문화를 체험하며 월드컵 경기장을 둘러보았다.

기아는 알투마마, 알바이트, 칼리파 인터내셔널 등 세 곳의 월드컵 경기장에 설치한 브랜드 액티베이션 존에서 축구 팬들을 위해 다양한 축구 관련 게임 등 이벤트를 운영하고 EV6 GT, 텔루라이드, K8, K5, 쏘렌토, 스포티지 등 총 6대의 차량을 전시했다.
/사진제공=기아
/사진제공=기아
기아는 월드컵 기간 동안 카타르 도하 알 비다 파크에서 피파가 운영하는 메인 팬 존 'FIFA 팬 페스티벌'에서 브랜드 부스에 '더 기아 콘셉트 EV9'을 전시하기도 했다. 월드컵 기간 동안 기아 브랜드 부스에 약 4만명의 관람객이 방문해 EV9 콘셉트카를 살펴봤다.

기아는 이번 2022 월드컵에 직접 선정한 39개국 총 250명의 게스트도 초청했다. 게스트들은 이노베이터 그룹(우수 딜러, 비즈니스 파트너), 얼리 어답터 그룹(기아 구매·시승·잠재 고객), 콘텐츠 크리에이터 그룹(소셜 인플루언서)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기아가 자체적으로 구성한 체험형 프로그램 '로드 투 인스퍼레이션'을 통해 카타르의 명소를 직접 돌아보고 월드컵 경기를 관람했다.

이외에도 기아는 20여개국에서 총 64명의 축구 유망주들을 선발해 '오피셜 매치볼 캐리어(OMBC)' 자격으로 카타르에 초청했다. OMBC는 경기 시작 직전 공인구를 들고 심판진과 선수들을 경기장으로 인도하는 역할이다. 초청된 유망주들은 기아가 마련한 카타르 투어 프로그램에도 함께했다.

류창승 기아 고객구매경험사업부장은 "2022 월드컵 기간 동안 기아는 현장과 온라인에서 많은 브랜드 팬들을 만날 수 있었다"며 "이는 기아 구성원, FIFA 관계자 및 자원봉사자들, 그리고 우리를 찾아준 축구팬들이 함께 일궈낸 큰 성과로, 앞으로도 많은 사람들이 기아의 현재와 미래를 경험할 수 있도록 여러 파트너십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금리 높네" 개인들 몰려가 7400억 샀는데…'휴지조각' 위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