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아이큐어 자회사 커서스바이오, 흑색종 패치 성과 공개

머니투데이
  • 이유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23 17:34
  • 글자크기조절
커서스바이오가 개발한 마이크로락 플랫폼 기술. 일반적 마이크로니들의 정량적 약물전달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구조로 설계됐다/사진제공=커서스바이오
커서스바이오가 개발한 마이크로락 플랫폼 기술. 일반적 마이크로니들의 정량적 약물전달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구조로 설계됐다/사진제공=커서스바이오
아이큐어 자회사 커서스바이오가 피부암 치료 패치에 대한 연구 성과를 공개했다. 이 회사는 기존 마이크로니들의 구조적 한계점을 극복, 고용량 약물의 정량 투과가 가능한 '마이크로락 TM' 플랫폼 기술을 개발한 데 이어 관련 연구를 SCI 논문에 등재하는 성과를 거뒀다.

해당 연구는 바이오·재료 분야 저널 '어드밴스드 머티어리얼즈(IF:32.086)'에 실렸다. 커서스바이오 측에 따르면 해당 저널은 피인용 지수가 높아 상위 0.1% SCI 논문이다. 피부암 치료 효능을 검증하는 동물실험 결과 커서스바이오의 마이크로락 마이크로니들이 면역항암제 피하 주사 대비 우수한 효과를 보였다는 결과가 담겼다.

커서스바이오가 주력하는 핵심 기술 중 하나는 약물 정량 투과가 가능한 마이크로니들이다. 기존 마이크로니들이 원뿔형으로 피부 부착 시 부러지거나 이탈할 수 있는데, 마이크로락의 팁 부분에만 고함량 약물을 탑재한 뒤 피부 밀착력을 높인 구조로 약물 정량 투과를 유지할 수 있게 설계한 것이다.

해당 논문에서는 면역 체크포인트 억제제(PD-L1 항체)와 종양 성장에 관여하는 TGF-β 억제제(SD-208)를 마이크로락에 탑재했다. 그 결과 흑색종 모델에서 종양 성장을 현저히 저해할 수 있다는 결과를 확인했다. 아울러 항종양 면역기능 항진을 유도, 종양 침투 림프구 수도 증가했다는 것이다.

커서스바이오 측은 "PD-L1 항체 및 SD-208 복합 투여가 항암 면역치료를 획기적으로 개선하는 차세대 항암치료 전략임을 입증할 수 있는 사례가 됐다"며 "특히 마이크로 패치를 항암 치료에 활용 가능함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이어 "항암제를 비롯한 다양한 질환에 적용할 수 있는 약물 전달 기술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커서스바이오는 특허 7건의 마이크로락 플랫폼 기술을 활용, 바이오 의약품 및 기능성 화장품을 개발 중이다. 오는 2023년 상반기에 화장품 시장에 우선적으로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전라북도 완주 소재의 아이큐어 공장에 대용량 생산 설비를 구축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00억 쏘는 정부…"1인당 숙박비 3만원·휴가비 10만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