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태양, 20여년 몸담은 YG 떠난다…"빅뱅 멤버인 점은 변함 無"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5,876
  • 2022.12.26 14:23
  • 글자크기조절
빅뱅 태양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빅뱅 태양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빅뱅 태양이 20여년간 몸담았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26일 YG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문을 통해 "빅뱅 태양이 YG 관계회사인 더블랙레이블의 소속 아티스트로 활동하게 됐음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더블랙레이블은 그룹 원타임 출신 프로듀서 테디가 이끄는 음악 레이블로 자이언티, 전소미, 알티 등의 뮤지션이 소속돼 있다.

태양의 소속사는 YG엔터테인먼트에서 더블랙레이블로 변경됐으나, 이 같은 사실이 빅뱅 탈퇴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었다.

YG 측은 "그가 YG의 가족이자 빅뱅 멤버라는 점에는 변함이 없다"며 "많은 분이 빅뱅 활동을 기다리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기에, 이를 위한 노력을 함께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로써 태양은 연습생 기간을 포함해 20여년간 함께했던 YG를 떠나게 됐다.

한편, 태양은 2006년 빅뱅 멤버로 데뷔해 '거짓말', '하루하루', '붉은 노을' 등의 노래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는 '나만 바라봐', '눈 코 입' 등을 통해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재능도 펼친 바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엔화 살까요, 말까요?…'70억 자산가' 달러 투자 달인의 답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