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종석, 2월엔 "존경하는 분과 결혼"…♥아이유와 진지한 관계?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06,357
  • 2022.12.31 18:03
  • 글자크기조절
/사진=엘르코리아 유튜브 채널
왼쪽부터 배우 이종석, 가수 아이유. /사진=머니투데이DB
배우 이종석이 시상식에서 언급한 "존경하는 그분"이 가수 겸 배우 아이유로 드러난 가운데 이종석의 과거 발언에도 관심이 쏠린다. 그가 과거 결혼하고 싶은 이상형으로 '존경할 수 있는 사람'을 꼽은 적이 있어서다.

이종석은 지난 2월 공개된 매거진 '엘르'와 인터뷰에서 이상형을 언급했다. 그는 '신이 한 가지 소원을 들어준다면'이라는 질문에 "미래 배우자를 점지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종석은 "확실히 나이가 드니까 그런 생각이 든다. 이제는 명확하게 '이런 사람과 결혼했으면 좋겠다' 싶은 이상형이 생겼다"면서 "우선 현명하고 단단하고 제가 존경할 수 있으면서 무엇보다 귀여운 사람이면 좋겠다. 쉽지 않다"고 말했다.

이종석, 2월엔 "존경하는 분과 결혼"…♥아이유와 진지한 관계?
/사진=엘르코리아 유튜브 채널
/사진=엘르코리아 유튜브 채널

이 발언은 그가 지난 30일 'MBC 연기대상'에서 '그분'을 향해 "내가 아주 오랫동안 많이 좋아했다. 너무 존경한다고 말하고 싶다"고 고백하면서 재조명됐다.

일각에서는 이종석이 "존경할 수 있는 분과 결혼하고 싶다"고 말한 것을 근거로 둘이 진지한 관계로 발전한 게 아니냐는 추측도 나왔다.


한편 이종석과 아이유는 31일 열애를 인정했다. 양측 소속사는 두 사람이 최근 일본에서 성탄절 연휴를 함께 보냈다는 보도가 나온 뒤 "이종석과 아이유는 오랜 기간 알고 지내던 동료에서 최근 연인으로 발전했다. 따뜻한 시선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월 350만원 상납, 배민만 돈 번다"…손에 쥐는 돈은 겨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