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솔젠트, 고부가 단백질 플랫폼 사업 진출…셀라피바이오 지분 취득

머니투데이
  • 정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03 10:49
  • 글자크기조절

"기존 분자진단사업 넘어 제2의 도약 위한 신사업 진출"
경구용 인슐린·비만치료제 등 바이오 신약 회사로 도약 목표
향후 급성장할 인공 배양육 원료인 단백질 첨가제 대량 생산

솔젠트, 고부가 단백질 플랫폼 사업 진출…셀라피바이오 지분 취득
솔젠트는 분자진단사업을 넘어 고부가 단백질(효소) 생산기반을 확보하기 위해 해당 분야 원천기술을 보유한 셀라피바이오의 지분 28%를 취득했다고 3일 밝혔다.

향후 솔젠트는 셀라피바이오가 보유한 단백질원료 원천기술을 활용해 의약용, 산업용, 동물사료용으로 광범위하게 쓰이는 고가의 단백질 효소를 대량생산할 정제 설비를 갖출 예정이다. 양사간 사업 시너지 구축을 위해 필요할 경우 셀라피바이오와 합병하는 방안도 적극 검토하고 있다.

셀라피바이오는 2018년 6월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손정훈 박사가 창업한 벤처기업이다. 손정훈 박사는 고려대 학·석사, KAIST 생물공학 박사 출신으로 현재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책임연구원, 과학기술연합대학 교수를 겸임하고 있는 단백질(효소) 전문가다.

손박사는 향후 두 회사가 공동 추진할 단백질 신사업에서 연구개발을 주도적으로 이끌어갈 기술총괄책임자(CTO)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다. 셀라피바이오는 인체에 무해한 효모(yeast)를 기반으로 다양한 의약용, 산업용 단백질 생산 기술 및 단백질 전달체 기술, 효소를 이용한 고부가 소재 전환 기술을 보유한 강소 기업이다.

솔젠트는 회사 자금력과 설비인프라, 셀라피바이오 단백질 원료 플랫폼 기술 결합 시 해당 분야 선도적 지위를 획득할 수 있는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다. 단백질(효소) 원료는 전문 의약품, 산업용 효소(진단용, 바이오케미컬 물질 전환용), 화장품, 동물사료 분야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수요(연 8조원 시장)를 가지고 있는 블루오션으로 꼽힌다.

특히 연 80조원에 달하는 당뇨병 치료제 인슐린에 이 기술을 접목할 경우, 알약 형태의 경구용 인슐린 개발도 가능하다. 솔젠트는 이를 통해 분자진단 회사에서 글로벌 첨단 바이오신약 회사로 도약을 꾀하고 있다. 또 미래 먹거리로 급부상하고 있는 인공 배양육 생산에 적용하면 무혈청 배지를 대량 생산할 수 있는 길이 열려, 배양육 생산 원료 기업으로도 부상 가능하다.

석도수 솔젠트 대표는 "지난 2년이 경영권 분쟁의 내홍을 수습하는 기간이었다면 2023년은 솔젠트가 신사업 진출을 통해 최첨단 바이오기업으로 도약하는 원년이 될 것"이라며 "어려운 시기 회사와 경영진을 믿고 기다려준 주주들을 위해 향후 더욱 주주 가치의 제고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이를 위해 주주 배당, 상장 등 해묵은 과제를 반드시 해결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입 트인지 110일여만에 그림 뚝딱… AI전쟁, 판 뒤집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