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더벨]판타지오, 50억 규모 드라마 제작 계약 체결

머니투데이
  • 김소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03 18:36
  • 글자크기조절

MTIR sponsor

더벨'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연예인 매니지먼트사 '판타지오 (299원 0.00%)'가 드라마 제작 사업 저변을 꾸준히 확대하고 있다. 판타지오는 재작년 해당 사업에 처음 진출했다.

판타지오는 '크리에이티브리더스그룹에이트'(이하 그룹에이트)와 50억원 규모의 드라마 공동제작 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계약 기간은 이달 3일부터 오는 8월31일까지다.

그룹에이트는 드라마, 영화, TV프로그램 등 콘텐츠 제작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양사는 이번 계약으로 총 14부(회당 70분)로 편성된 TV 드라마를 공동제작한다. 방송 일시는 올해 상반기로 예상하고 있다.

판타지오 관계자는 "자사는 다양한 콘텐츠 제작 체계를 갖추고 있고 지난해 세 편의 드라마 제작을 통해 안정적으로 역량을 키워가고 있다"며 "이번 그룹에이트와의 공동제작을 비롯해 다수 기업과 협력하는 등 성장하는 종합 콘텐츠 기업으로 입지를 강화할 것"이라 말했다.

판타지오는 지난해 tvN '오피스에서 뭐하Share?', '아파트는 아름다워', '블라인드' 등 세 편의 드라마를 선보였다. 현재 백윤식, 옹성우, 임현성, 김미화, 조인, 박예린, 윤정혁, 강해림 등 배우진을 비롯해 아스트로, 위키미키 등 가수가 소속돼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엔화 살까요, 말까요?…'70억 자산가' 달러 투자 달인의 답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