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롯데제과, 인도 자회사에 700억원 투자...빙과공장 설립

머니투데이
  • 지영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18 09:15
  • 글자크기조절
롯데제과, 인도 자회사에 700억원 투자...빙과공장 설립
롯데제과 (105,200원 ▲1,000 +0.96%)는 인도 자회사인 '하브모어'(Havmor Ice Cream)사에 5년간 45억루피(한화 약 700억원) 투자를 집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2017년 12월 롯데제과가 하브모어를 100억루피(인수 당시 약 1672억원)에 인수한 이래 6년 만이다.

롯데제과는 이번 투자를 통해 인도 마하라슈트라(Maharashtra)주 푸네(Pune)시 MIDC(마하라슈트라 산업개발공사, Maharashtra Industrial Development Corporation) 탈레가온에 6만㎡ 규모의 새로운 빙과 생산시설을 설립할 계획이다. 특히 롯데제과의 하브모어 인수 후 신규로 지어지는 첫번째 공장으로 각종 자동화 설비 등 한국의 선진 식품제조 기술이 적용된다.

이번 투자는 하브모어의 빠른 성장으로 생산능력 확대 필요성이 높아짐에 따라 진행됐다. 하브모어는 지난 10년간 10배의 성장을 기록했다. 현재 인도 전체 28개 주 중 20개 이상의 주에서 강력한 인지도를 가지고 있으며 모두 216개의 아이스크림 가맹점을 운영하고 있다. 국내 제품으로는 2021년 출시한 '월드콘'과 지난해 출시한 '설레임'이 있다.

신규공장은 기존 아마다바드(Ahmedabad), 파리다바드(Faridabad) 공장에 이어 하브모어의 3번째 공장이다. 하브모어는 현지에서 약 1000명의 고용 기회를 창출할 것으로 보인다.

코말 아난드(Komal Anand) 하브모어 법인장은 이번 투자와 관련해 "인도는 1인당 아이스크림 소비량이 다른 아시아 국가들과 비교했을 때 낮은 편이어서 향후 성장성이 기대되는 시장"이라며 "신공장 증축을 통해 인도 아이스크림 시장에서 우리의 입지를 공고히 하고 선도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명림 롯데제과 글로벌사업본부장은 "인도는 롯데에게 중요한 시장으로 한국의 제조기술 기반의 아이스크림 공장을 짓게 됐다"며 "신공장은 인도에서 브랜드 영역을 강화하고 성장시키는데 중요한 발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제과, 인도 자회사에 700억원 투자...빙과공장 설립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금리 높네" 개인들 몰려가 7400억 샀는데…'휴지조각' 위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