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겨울이불 어딨지" 봄 준비하다 깜짝…최강 한파에 침구업계 미소

머니투데이
  • 이재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25 17:20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시스] 김진아 기자 = 서울 아침 최저 기온이 영하 18도까지 떨어지는 등 전국 대부분의 지역에 한파특보가 발효된 25일 오전 서울 광화문네거리에서 시민들이 출근하고 있다. 2023.01.25.
[서울=뉴시스] 김진아 기자 = 서울 아침 최저 기온이 영하 18도까지 떨어지는 등 전국 대부분의 지역에 한파특보가 발효된 25일 오전 서울 광화문네거리에서 시민들이 출근하고 있다. 2023.01.25.
역대급 한파가 몰아닥치면서 침구업계가 '깜짝수요'에 미소를 짓고 있다. 다가오는 봄 상품을 준비하던 침구업계는 다시 두툼한 겨울용 제품을 꺼내들었다. 가볍고 따뜻한 기능성 제품으로 극세사 침구와 거위털로 채운 프리미엄 침구도 주목을 받고 있다. 침구업계는 다만 본격적인 새학기와 신혼부부부 수요에 앞선 반짝 수요로 판단하고 있다.

25일 온라인 쇼핑몰 SSG닷컴에 따르면 지난 23~24일 거위털과 극세사 등 겨울 침구류 매출은 2주 전과 비교해 14% 늘었다. 평년보다 다소 따뜻한 날씨를 보였던 가운데, 갑자기 영하 20도가 넘는 강추위로 침구 수요가 급증한 상황이다. 침구 업계 관계자는 "평소 1~2월은 비수기로 겨울 이불보다는 봄·가을용 제품을 찾는 수요가 많은시기"라며 "추위 때문에 문의가 늘었다"고 말했다.

심플리 알러지케어 폴란드 구스차렵 이불./사진=웰크론
심플리 알러지케어 폴란드 구스차렵 이불./사진=웰크론
침구 업계는 강추위로 매출증대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했다. 봄을 맞아 새 상품을 꺼내놓던 침구매장에는 겨울철 이불이 다시 등장했다. 침구업계는 한파가 이달 말까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면서 겨울 이불 수요증가가 당분간 늘어날 것으로 기대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지난 24일부터 시작된 한파는 이번주말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후 일부 지역에 폭설도 예보됐다.

주요 업체들도 겨울 이불 판매에 다시 주력하고 있다. 웰크론 (3,370원 ▲15 +0.45%)이 전개하는 침구브랜드 세사리빙은 프리미엄 거위털 이불을 할인 판매하고 있다. 핵심 기술로 손꼽히는 알러지 케어 원단에 거위털 충전재의 장점을 접목한 신제품도 선보였다. 심플리 구스 차렵이불은 폴란드산 구스다운 80% 함량에 충전 중량은 퀸사이즈 기준 800g으로 출시했다. 센슈얼 구스차렵은 헝가리산 구스다운을 80% 포함하고 있다.

특히 웰크론이 자체 개발한 고밀도 극세사 원단 웰로쉬를 사용해 무게감을 줄였다. 웰로쉬는 머리카락 굵기 100분의 1 미만인 초극세사를 고밀도로 직조해 공기는 투과시키면서 집먼지진드기나 먼지는 차단하는 특수 소재다. 지난해 웰크론은 창립 30주년을 맞아 할인행사를 진행하기도 했다.

이브자리도 프리미엄 침구 제품으로 승부를 보고있다. 이브자리가 내놓은 '마일디 구스'와 '엔믹스 구스'는 헝가리산 구스 솜털 80%, 깃털 20%로 만들어 졌다. 퀸사이즈 기준 280g의 저중량 구스 제품인 '위드 구스'도 있다. 업체 관계자는 "기존 구스 이불에 비해 두께가 얇고 가볍기 때문에 다른 이불에 덧대어 활용하기 좋다"고 말했다.

알레르망은 스위스 슐로스베르크 등 유럽 프리미엄 침구 브랜드를 수입해 공급 중이다. 스위스 취리히에 본사를 두고 있는 대표 브랜드로 1835년 면직공장에서 시작해 현재까지 운영 중이다. 침구업계 관계자는 "기능성 이불 수요가 늘어가고 있는 가운데, 강추위까지 겹치면서 수요가 잠시 늘어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브자리 실버링구스 이불 자료자진./사진=이브자리
이브자리 실버링구스 이불 자료자진./사진=이브자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중국에 뒤처진 '반도체 설계'…허약한 K-팹리스, 삼성도 '한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