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박진, 前 美 국무 부장관 등 접견…인·태전략 지지 당부

머니투데이
  • 김지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25 16:12
  • 글자크기조절

[the300]

박진 외교부 장관이 25일 방한 중인 스티븐 비건 전 미국 국무부 부장관을 비롯한 미 정부, 의회 출신과 학계 인사들을 접견하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외교부
박진 외교부 장관이 25일 방한 중인 스티븐 비건 전 미국 국무부 부장관을 비롯한 미 정부, 의회 출신과 학계 인사들을 접견하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외교부
박진 외교부 장관이 25일 방한 중인 스티븐 비건 전 미국 국무부 부장관을 비롯한 미 정부, 의회 출신과 학계 인사들을 접견하고 한미 동맹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외교부는 "박 장관은 올해는 한미동맹 70주년이자 우리 '인도-태평양 전략' 비전을 본격 실현해가는 중요한 시기인 만큼, 우리 정책에 대한 미 조야의 이해와 지지를 높이는 데 계속해서 기여해줄 것을 당부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번 접견에서 박 장관은 미국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으로 인해 우리 기업들이 차별적 조치를 받지 않도록 관심과 지원을 요청하기도 했다.

접견에는 비건 전 부장관 외에 마크 그린 윌슨센터 회장, 존 스칼렛 윌슨센터 글로벌 자문위원, 켈리 커리 전 미 국무부 글로벌 여성문제 대사, 앤디 레빈 전 미국 하원의원 등이 참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억 화소에 '카메라 섬' 사라졌네…유출된 '갤S23' 스펙 총정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