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더차트] 韓이 사랑한 해외여행지 1위는 日…韓을 사랑한 외국인은?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28 13:00
  • 글자크기조절
[편집자주] 잘 만든 차트 하나는 열 기사보다 낫습니다. 알차고 유익한 차트 뉴스, [더차트]입니다.
[더차트] 韓이 사랑한 해외여행지 1위는 日…韓을 사랑한 외국인은?
지난해 대한민국 국민이 가장 많이 찾은 해외 여행지는 일본인 것으로 파악됐다. 반대로 우리나라를 가장 많이 방문한 외국인은 미국인이었다.

지난 20일 법무부가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2022년 우리나라에서 가장 인기가 많았던 해외 여행지는 일본이었다.

지난해 일본을 찾은 대한민국 국민은 109만3260명으로, 이는 일본이 지난해 10월 무비자 자유 여행을 허용한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다만 일본은 조건부 입국 가능 국가로, 코로나19 백신을 3차까지 접종해야 입국할 수 있다. 백신을 3차까지 접종하지 않았을 경우 72시간 내 PCR 음성 확인서가 필요하다.

2위는 베트남으로 105만1754명이 찾았다. 베트남은 현재 입국 시 백신 접종이 필수가 아니며 무비자로 15일간 체류가 가능하기에 인기 여행지 2위에 오른 것으로 파악된다.

이어 △3위 미국(71만4630명) △4위 태국(48만4085명) △5위 필리핀(43만4534명) 순이었다.

우리나라를 가장 많이 방문한 외국인은 미국인으로, 61만103명이 입국했다. 이어 △일본(30만9460명) △중국(25만876명) △베트남 (23만9269명) △필리핀 (20만6529명) 등이 뒤를 이었다.

한편, 방역 정책이 완화되면서 2022년 출입국자가 전년 대비 326% 증가했다.

2022년 연간 출입국자는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9354만8093명)과 비교했을 때 21% 수준이지만, 2022년 12월 한 달간 출입국자는 388만658명으로 2019년 12월(772만7061명) 대비 50% 수준까지 올라가 출입국자 수가 점차 회복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집값 하락 주춤? 서울 얘기…송도 11억→7억, 경기·인천 한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