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임백천, 유재석과 추억 공개.."성공할 줄 알아, 정말 좋은 친구"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27 21:28
  • 글자크기조절
/사진=TV조선 시사·교양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사진=TV조선 시사·교양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방송인 임백천(65)이 '국민 MC' 유재석과의 추억을 회상하며 그를 칭찬했다.

27일 TV조선 시사·교양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서는 1990년대 유재석이라고 불리는 임백천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임백천은 MC 허영만과 만나 강원 양구로 맛집 투어를 떠났다.

이날 허영만이 "임백천씨 별명이 1990년대 유재석이라고 하더라"고 묻자, 임백천은 "과거 장동건, 최민식, 서태지 등이 제가 진행하는 프로그램에서 데뷔했다"고 밝혔다.

또 "제가 40년 넘게 진행자 일을 하다 보니까 여러 스타를 만났다"며 "(스타들의) 신인 때 얼굴, 태도, 말씨 등 모든 게 기억이 난다"고 말했다.

/사진=TV조선 시사·교양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사진=TV조선 시사·교양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허영만이 "그동안 수많은 연예인을 보면서 '이 친구 싹이 보인다' 이런 느낌을 받은 사람이 있냐"고 묻자, 임백천은 유재석에 대한 기억을 전했다.

임백천은 "우리나라에서 쓰는 까방권이란 말을 아시냐? 까임 방지권이란 뜻"이라며 "그 누구도 그 사람을 욕할 수 없다는 말이다. 이 말을 듣는 사람 중 하나가 유재석인데 정말 좋은 친구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허영만이 유재석을 제외한 사람이 또 있냐고 하자, 임백천은 "허영만이란 사람이 있긴 하다"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자 허영만 역시 "임백천이란 사람도 있다. 우리끼리 다 해 먹자"라며 화답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