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카카오 i 머신러닝' 출시... "모두를 위한 AI 구현 나선다"

머니투데이
  • 황국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444
  • 2023.01.30 09:31
  • 글자크기조절
'카카오 i 머신러닝' 출시... "모두를 위한 AI 구현 나선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30일 효율적 AI(인공지능) 개발 환경을 지원하는 머신러닝 운영 플랫폼 '카카오 i 머신러닝'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카카오 i 머신러닝은 어려운 인프라 지식이나 모델 운영 노하우가 없더라도 AI 모델 학습부터 추론, 배포까지 프로세스 전반을 통합 관리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시스템 개발과 서비스 운영을 통합, 안정적이면서 신속한 개발환경을 제공한다.

카카오 i 머신러닝은 카카오의 다양한 서비스에서 활용되는 AI 모델을 연구·개발하고 직접 운영한 경험과 노하우를 집약해 선보이는 머신러닝 운영 플랫폼이다. 실제 현업에서 바로 적용가능한 수준으로 안정성과 실용성을 갖췄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보편적으로 AI 모델 개발 과정에서 머신러닝 엔지니어는 △데이터 수집 및 이해 △데이터 전처리 △모델 학습 △편향검증 △배포 등의 단계를 거친다"며 "완성도 높은 AI 모델을 만들기 위해 모델 학습 과정에서 반복 작업이 필요하며 이때 여러 시행착오를 겪게 된다"고 했다.

또 "카카오 i 머신러닝은 모델 학습 과정에서 반복 작업을 줄여 업무 생산성을 대폭 향상하며, AI 모델의 버전 관리를 통해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유지·보수가 가능해 주기적으로 최신 AI 모델을 출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했다.

카카오 i 머신러닝은 고성능 컴퓨팅(HPC) 클러스터가 구축된 GPU 팜을 제공해 기업 고객은 원하는 목적에 따라 엔비디아 A100, V100, T4 등 고성능 GPU 장비를 연동해 사용할 수 있다. 카카오 i 머신러닝은 △인프라 관리 △데이터 관리 △실험 관리 △머신러닝 파이프라인 △배포 관리 등의 기능을 지원한다.

머신러닝 엔지니어와 개발자들은 카카오 i 머신러닝을 통해 개인 작업공간인 워크스페이스를 원하는 만큼 생성하고 필요한 컴퓨팅 자원을 할당받아 사용할 수 있다. IT 관리자는 조직 내에서 각자 담당하는 역할에 따라 권한을 부여할 수 있다.

각자의 워크스페이스에 동료를 초대해 손쉽게 결과물을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어 머신러닝 연구자와 엔지니어 간 협업을 원활하게 한다. 또 각 사용자가 원하는 작업 환경에 따라 선택할 수 있도록 직관적인 웹 콘솔과 CLI(명령줄 인터페이스), SDK(소프트웨어 개발 키트)를 모두 제공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최동진 카카오엔터프라이즈 AI 총괄(CAIO)은 "이번에 선보이는 카카오 i 머신러닝은 어려운 인프라 지식이나 운영 노하우없이도 AI 모델의 라이프사이클 전 과정을 손쉽게 통합 관리할 수 있는 강력한 플랫폼"이라며 "더 나아가 챗GPT, 생성형 AI와 같은 대규모 컴퓨팅 자원을 요구하는 고성능 분산 학습 환경까지 지원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애플 때문에 중국 간 삼성의 진퇴양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