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마스크 벗은 첫날 나온 경고…"전 국민 60%, 언제든 걸릴수 있다"

머니투데이
  • 안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30 11:01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스1) = 정기석 코로나19 특별대응단장 겸 국가 감염병 위기대응 자문위 위원장이 1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이번 겨울  유행 추세 등 코로나19 중대본 정례 브리핑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1) = 정기석 코로나19 특별대응단장 겸 국가 감염병 위기대응 자문위 위원장이 1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이번 겨울 유행 추세 등 코로나19 중대본 정례 브리핑을 하고 있다.
전 국민의 60%인 약 3000만명은 코로나19 면역력이 충분치 않아 언제든 감염될 수 있다는 경고가 나왔다.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가 권고로 조정됐지만 코로나19 고위험군은 마스크 착용이 필요하다는 것.

정기석 코로나19 특별대응단장 겸 국가감염병위기대응자문위원장은 30일 정례브리핑에서 "코로나19는 여전히 위험한 질병"이라며 "60대 이상 확진자 1000명 중 3명,80대 이상 확진자 100명 중 1명은 돌아가신다"고 말했다.

이어 정 위원장은 "오늘 기준으로 고위험군에 속하는약 1420만명 중 면역력을 가지고 계신분은약 830만명으로 아직 고위험군 중 약 40%는면역력이 충분하지 않은 상황"이라며 "전체 국민 5100만명 중 면역력을 가지신 분은 약 40%에 불과하여, 나머지 60%인 3000만명은 언제든지 감염돼 전파자가 될 수 있는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정 위원장은 "따라서 코로나19 고위험군에 속하는 고령층, 면역저하자, 감염취약시설 이용자 및 종사자, 만성질환 보유자들은 본인의 감염예방을 위해 가능한 모든 장소에서 마스크를 착용해주시길 강력히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정 위원장은 개량백신 접종 필요성도 강조했다. 그는 "60세 이상 개량백신 접종률은 34.8%로 아직 많이 모자라며 특히 60대 분들의 경우70대, 80대의 접종률의 절반 정도에 그치고 있다"며 "고위험군에 속하는 대상자들께서 보다 적극적으로 개량백신 접종에 참여해주시길 바라고, 정부 및 지자체에서도 보다 힘써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정 위원장은 "코로나19 증상이 나타날 경우에는 즉시 가까운 호흡기환자진료센터에 방문하여검사 후 항바이러스 치료제를 처방받아 복용하여 주시기 바란다"며 "증상 발현 이후 항바이러스 치료제는 한시라도 빨리 복용하시는 것이 보다 안전하고, 편하게 코로나19를 이겨내는 방법"이라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올해 299%↑' 에코프로에만 몰리는 돈…증권가 전망도 스톱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