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플라스틱 재활용에 진심'···SK지오센트릭, 국제 친환경 인증 획득

머니투데이
  • 김성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31 09:44
  • 글자크기조절
GRS인증을 받은 재활용 재생원료를 활용한 포장재가 적용된 ‘데일리 키친타올’ 제품/사진=SK지오센트릭
GRS인증을 받은 재활용 재생원료를 활용한 포장재가 적용된 ‘데일리 키친타올’ 제품/사진=SK지오센트릭
친환경 기업으로 거듭나고 있는 SK지오센트릭이 글로벌 기관으로부터 친환경 원료 인증을 받았다. 재생원료 비중을 높인 폴리머를 포장재 기업에 납품, 플라스틱 사용량 절감에 기여하고 있단 점을 높이 평가 받았다.

SK이노베이션 화학사업 자회사 SK지오센트릭은 네덜란드에 본사를 둔 글로벌 친환경 인증기관 '컨트롤 유니온'으로부터 친환경 국제 재생표준인증 'GRS(Global Recycled Standard)'를 취득했다고 31일 밝혔다.

GRS 인증은 재생원료를 20% 이상 포함하고 실제 사용이력 추적이 가능한 제품에 부여하는 친환경 국제 재생표준인증이다. 재생원료 함량은 물론 사회적, 환경적, 화학적 기준 준수 여부까지 체크하는 공신력 있는 인증제도다.

SK지오센트릭 관계자는 "일부 글로벌 소비재기업들은 GRS 인증여부를 거래 기준으로 제시하고 있어 이번 인증을 통해 SK지오센트릭의 폴리머가 친환경성을 강화한 글로벌 기준을 충족함에 따라 추후 수출 확대도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SK지오센트릭은 재활용 재생원료를 활용해 만든 폴리머에 대해 이번 GRS 인증을 받았다. 일반적으로 납사(Naphtha)를 활용해 폴리머를 만들지만, SK지오센트릭은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한 폴리머 또한 생산하고 있다. 폴리머는 비닐, 포장용기, 가전, 차량용 제품 등 다양한 플라스틱 제품을 만드는 데 쓰인다.

국내에서도 최근 재활용 친환경 포장재에 관한 관심이 늘고 있어 SK지오센트릭은 국내기업과 다양한 협업을 진행중이다.

일례로 SPC그룹의 포장재 생산기업 SPC팩은 SK지오센트릭과 함께 GRS 인증을 받은 폴리머를 사용해 생활용품 등의 포장재를 제작 중이다. 재활용 재생원료 공급(SK지오센트릭)부터 가공생산(SPC팩) 과정까지의 기업이 모두 GRS 인증을 받은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

해당 포장재는 종합제지기업 '깨끗한나라'가 만드는 '데일리 키친타올' 제품에 적용됐다. 포장재의 재활용 재생원료 비중도 현재 20%에서 연내 최대 50%까지 늘린다는 계획이다. 재활용 재생원료를 50% 이상 쓸 경우 최종제품에 GRS 인증 마크 표기도 가능하다. SK지오센트릭 등 3개사는 협업을 통해 친환경 포장재 적용 제품을 추후 7개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최우혁 SK지오센트릭 솔루션사업본부장은 "폐플라스틱 재활용 재생원료를 활용한 폴리머 제품의 GRS 인증으로 플라스틱 사용을 줄인 제품우수성을 인정받게 돼 기쁘다"며 "생활용품에서 가전제품, 자동차 소재에 적용되는 폴리머 제품 생산과 수출을 늘려 친환경 포장재 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제품 적용범위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32억·443억·311억…'공직자 슈퍼리치' 톱 10은 누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