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VIP
통합검색

삼성전자 "中 반도체 공장 운영에 신중한 검토 필요"

머니투데이
  • 오문영 기자
  • 오진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31 11:38
  • 글자크기조절
삼성전자 "中 반도체 공장 운영에 신중한 검토 필요"
삼성전자 (62,300원 ▲1,200 +1.96%)가 31일 지난해 4분기 실적발표 후 열린 컨퍼런스콜(전화회의)에서 미국의 대중 규제와 관련해 중국 내 생산시설 운영 전략을 밝혀달라는 질문을 받고 "중국 시안 팹은 안정적으로 운영하기까지 오랜 시간이 소요됐고, 투자도 많이 해 신중하게 접근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중장기 시장 및 글로벌 거래선 수요, 경제성과 수익성 등 최적의 고객 대응 원칙을 기준으로 미래 준비에 노력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미국 테일러시 메모리 신규 팹에 대해선 "당초 계획대로 2024년 하반기에 4나노 공정 양산을 시작할 것"이라며 "단기적으로는 파운드리 중심으로 계획이 수립돼 있어 지금 시점에서 명확한 답변이 어렵다. 다만 신규 생산거점을 확보하는 것에 대해선 여러 가능성을 열어놓고 있다"라고 말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