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경제위기 극복해 글로벌 벤처대국으로" 벤처업계, 신년인사회 개최

머니투데이
  • 남미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31 16:14
  • 글자크기조절
축사를 하고 있는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사진제공=벤처기업협회
축사를 하고 있는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사진제공=벤처기업협회
벤처업계가 올해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글로벌 창업·벤처대국으로 성장할 것을 다짐했다.

31일 벤처기업협회, 한국벤처캐피탈협회,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한국여성벤처협회 등 4개 단체는 서울 서초구 엘타워에서 '2023년 혁신벤처업계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을 비롯해 윤관석·김경만 더불어민주당 의원, 벤처기업인 및 유관기관 관계자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위기에 강한, 함께하는 대한민국 혁신벤처! 미래를 만들어가는 글로벌 창업·벤처대국으로!'라는 슬로건 하에 벤처·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과 대한민국 경제위기 극복에 힘을 보탤 것을 다짐했다.

신진오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협회장은 "대내외 경제 여건 악화로 올 한 해도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벤처업계 구성원 모두가 하나 되어 나아간다면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글로벌한 창업·벤처대국을 실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강삼권 벤처기업협회장은 "우리 벤처기업들이 혁신으로 축적한 기술 역량과 저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무대에 K-벤처의 위용을 보여줄 수 있는 한 해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지성배 한국벤처캐피탈협장은 "새해 벤처캐피탈과 벤처기업 모두 '호시우보(虎視牛步)'의 자세로 어려움을 극복해 나가길 바라며, 두려움을 버리고 통찰력 있게 그리고 성실하게 미래를 준비한다면 우리는 그 어떠한 어려움도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호시우보란 범처럼 노려보고 소처럼 걷는다는 말로, 예리한 통찰력으로 꿰뚫어 보며 성실하고 신중하게 행동한다는 뜻이다.

김분희 한국여성벤처협회장은 "지속되는 위기 속 혁신벤처기업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기에 세계에서도 통할 수 있는 혁신 기술과 기업을 발굴하는데 혁신벤처단체가 힘을 모아야 한다"고 말했다.

이 장관은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 속에서 벤처·스타트업들이 주도적 위치를 선점하기 위해선 해외진출 지원을 다각적으로 해야 한다"며 "중기부는 올해 디지털·딥테크 분야 기업을 발굴·육성하고 국내 창업·벤처 생태계를 글로벌화하는 데 정책적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납품대금 연동제 안착을 위한 시범운영 규모 확대 및 컨설팅 강화, 여성벤처기업에 대한 특화 지원프로그램을 확대 제공 등을 계획하고 있다"며 "기업 및 협·단체들과 긴밀히 소통하여 현장의 요구사항을 정책에 신속히 반영하겠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미국 호황에 힘든 건 집주인?…"추가 하락 불보듯 뻔하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