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전 세계에서 가장 부패한 나라 '꼴찌' 북한…한국은?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2.01 07:57
  • 글자크기조절
/사진=뉴스1
/사진=뉴스1
북한이 전 세계에서 가장 부패한 나라 중 하나로 평가됐다. 특히 아시아태평양 지역 31개 국가 중에선 가장 낮은 청렴도를 기록했다.

지난달 31일(현지 시각) 베를린에 본부를 둔 국제투명성기구(TI)가 발표한 '2022년 국가별 부패인식지수 보고서'에 따르면 북한의 국가 청렴도는 조사 대상 180개국 중 171위를 기록했다. 북한은 국가 청렴도 지수에서 100점 만점에 17점에 그쳤다.

이번 조사에서 북한보다 낮은 점수를 받은 국가는 리비아, 예멘, 베네수엘라, 남수단, 시리아, 소말리아 등 5개 나라에 불과했다.

북한은 아시아태평양 지역 31개 국가 중에선 가장 낮은 청렴도를 보였다. 국제투명성기구는 보고서에서 "유혈 분쟁을 겪는 나라들 혹은 권위주의 국가들이 가장 낮은 점수를 받는다"면서 북한을 권위주의 국가로 지목했다.

또 "시민적, 정치적 자유가 잘 보호된 나라가 일반적으로 부패를 잘 통제한다"고 덧붙였다.

북한은 2011년 조사 대상에 오른 이래 줄곧 세계 최하위권에 머물고 있다. 2011년부터 2016년까지 5년 연속으로 8점을 기록하며 세계 최악의 부패 국가로 지목됐고,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는 줄곧 170위권에 머물고 있다.

한편 이번 조사에서 덴마크와 핀란드, 뉴질랜드, 노르웨이가 지난해에 이어 상위권을 차지하는 등 북유럽 국가들이 대부분 청렴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은 지난해보다 2점 오른 69점으로 24위를 기록했고 아시아권 국가에서는 싱가포르가 83점으로 5위를 기록해 가장 높은 청렴도를 보였다. 일본은 73점으로 18위, 한국은 63점으로 31위를, 중국은 45점으로 65위로 평가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국인 폭풍 매수' 6월도 강세장 전망…증권가 "이것 담아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