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프리미엄' 갤S23 부품 '출생의 비밀'…버려진 것들의 환골탈태

머니투데이
  • 샌프란시스코(미국)=김승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2.02 03:02
  • 글자크기조절

갤럭시언팩2023

갤S23 시리즈 11개 이상 부품 재활용 소재
패키지 박스는 100% 재활용 종이 사용 돼

갤럭시 S23 울트라에 적용된 폐페트병 재활용 플라스틱 부품. /사진=삼성전자
갤럭시 S23 울트라에 적용된 폐페트병 재활용 플라스틱 부품.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공개한 갤럭시S23 부품에 재활용 소재가 활용된다. 바다에 버려진 폐어망과 폐페트병을 재활용한 것인데, 삼성은 2025년까지 모든 갤럭시 제품에 일회성 플라스틱을 사용하지 않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이날 갤럭시언팩 2023에서 삼성은 MX(모바일경험)사업부의 '지속가능한 일상'의 비전과 추진 현황을 공유했다. 삼성 발표에 따르면 갤럭시S23 시리즈에는 11개 이상의 재활용 소재 부품을 사용했다. 특히 갤럭시S23에는 플래그십 모델 최초로 외장 부품에도 재활용 소재를 적용했다.

갤럭시S23 시리즈 중 12개로 가장 많은 재활용 소재 부품을 적용한 울트라에는 전작에서 사용한 폐어망·폐생수통 플라스틱뿐 아니라 폐페트병을 재활용한 플라스틱, 공정 중 발생하는 부산물을 재활용한 알루미늄 및 파유리 등도 활용됐다.


갤럭시S23울트라에 적용된 재활용 소재 부품들. /사진=삼성전자
갤럭시S23울트라에 적용된 재활용 소재 부품들. /사진=삼성전자

폐어망 재활용 소재를 20% 사용해 만든 재활용 플라스틱(PA: Polyamide)은 울트라의 내부 S펜 커버, 하단 스피커 모듈 등에 적용했다. 이를 통해 삼성은 올 한해 약 15톤(t)의 폐어망을 수거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예상한다.

폐생수통 재활용 소재를 20% 사용해 만든 재활용 플라스틱(PC: Polycarbonates)은 상·하단 스피커 모듈, 사이드키, 볼륨키에 사용했다. 또 폐페트병 재활용 소재를 10% 사용해 만든 재활용 플라스틱(PBT: Polybutylene Terephthalate)은 외장 케이스 프론트에 적용했다.

이밖에 공정 중 발생하는 알루미늄 부산물(Pre-consumer)을 28% 사용해 만든 재활용 알루미늄은 제품 측면의 사이드키, 볼륨키, 심(SIM) 카드 트레이에 쓰였다. 삼성은 갤럭시S23 시리즈 패키지 박스에는 100% 재활용 종이가 사용됐다고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3년 내 모든 갤럭시 신제품에 재활용 소재를 적용해 전 세계 기후 변화 대응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