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집중 안 해?" 학원 강사가 중학생 얼굴 가격…코뼈 부러졌다

머니투데이
  • 양윤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9,127
  • 2023.02.01 20:22
  • 글자크기조절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수업에 집중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중학생의 얼굴을 가격한 학원 강사가 입건됐다.

경남 사천경찰서는 아동학대 혐의로 20대 학원강사 A씨를 입건했다고 1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1시30분 사천의 한 학원에서 의자에 앉아있는 중학생 B군의 얼굴을 주먹으로 때린 혐의를 받는다.

당시 A씨는 B군이 수업 중 친구들과 장난을 치자 "잡담하지 말고 문제 풀어"라며 주의를 줬다. 그러자 B군은 "알겠어요"라고 말하며 A씨를 밀쳤다. 이에 격분한 A씨는 B군의 얼굴을 가격했다.

B군은 이 폭행으로 코뼈가 부러진 것으로 전해진다.

이 같은 사실을 들은 B군의 보호자가 같은 날 오후 3시30분 경찰에 신고했다.

이에 경찰은 A씨에 대해 임시 조치 2호(100m 이내 접근금지)·3호(전기통신을 이용한 접근금지)를 신청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하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공공임대도 불안" 대구 발칵 뒤집은 '그 사건', 전국으로 번지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