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심은하 복귀 놓고 '15억 사기' 공방…"계약금 줬다 vs 안 받았다"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4,625
  • 2023.02.02 10:05
  • 글자크기조절
= 배우 심은하. 2014.11.11/뉴스1
= 배우 심은하. 2014.11.11/뉴스1
콘텐츠 제작사 바이포엠스튜디오가 배우 심은하(51)와 작품 계약을 맺고 계약금 15억원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다만 심은하 측은 계약금을 받은 적이 없다고 선을 그었다.

바이포엠스튜디오은 1일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해 심은하 배우와 작품 계약을 체결하고 계약금을 지급했다. 올해 복귀작을 확정하고 제작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계약금은 심은하의 업무를 대행한다는 A씨한테 지급됐으며 규모는 15억원, 업계 최고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심은하 측은 A씨한테 계약금을 받은 적이 없다는 입장이다. A씨가 심은하의 업무 대행을 사칭해 부당한 이익을 편취했을 경우 사기죄가 성립될 수 있다.

= 배우 심은하. 2014.11.11/뉴스1
= 배우 심은하. 2014.11.11/뉴스1

심은하 측은 바이포엠스튜디오를 상대로 법적 대응을 준비하고 있다. 지난해 3월에도 바이포엠스튜디오 측이 심은하의 복귀설을 공식화해 곤혹을 치른 만큼 더는 좌시하지 않겠다는 입장이다.

심은하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는 한 관계자는 계약금에 대해 "바이포엠 대표에게 직접 물어봤지만 '준 사람이 있다'고만 말하며 적반하장 태도를 보였다"고 주장했다.

이어 "전해 듣기로는 '심은하 컴백'이라는 타이틀을 갖고 일부 제작사를 이용하려는 움직임도 있었던 걸로 안다. 관련해서 피해를 본 제작사들에 증거들도 수집하고 있다"고 밝혔다.

심은하는 1993년 MBC 22기 탤런트 공개채용에 합격하며 연예계에 발을 들였다. 이듬해 드라마 '마지막 승부'를 통해 연기력을 입증했고, 드라마 'M', '청춘의 덫', 영화 '8월의 크리스마스', '미술관 옆 동물원' 등에 출연하며 당대 최고 스타로 자리매김했다.

그는 2001년 영화 '인터뷰'를 끝으로 은퇴를 선언했다. 당시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정말 힘든 (은퇴) 결정이었지만 결코 후회하지 않을 것"이라며 "연예계에 돌아간다는 것은 나 자신이나 가족에게 너무 힘에 부친다. 그동안 받았던 많은 사랑을 연기가 아닌 다른 일을 통해 돌려드리겠다"고 말했다.

심은하는 은퇴 4년 만인 2005년 지상욱 전 의원과 결혼했다. 둘은 2006년과 2007년 두 딸을 낳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주식 물려있는데 '상폐' 공포…감사보고서 못 낸 19곳 어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