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영 중기장관 "이태원 상권 재도약에 힘 모을 것"

머니투데이
  • 세종=오세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2.03 12:20
  • 글자크기조절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3일 서울 용산구청에 위치한 이태원 상권 원스톱지원센터를 방문해 파견 근무 중인 직원들을 격려하고 있다./사진=중기부 제공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3일 서울 용산구청에 위치한 이태원 상권 원스톱지원센터를 방문해 파견 근무 중인 직원들을 격려하고 있다./사진=중기부 제공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이태원 상권이 위기를 딛고 글로컬(Glocal) 상권으로 재도약할 수 있도록 다함께 힘을 모아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3일 '이태원 10.29' 참사 이후 설치한 이태원 상권 원스톱지원센터 현장을 방문해 서울시, 용산구, 용산세무서 등 관계기관과 함께 현장간담회를 개최한 자리에서 "이태원 상권·관광 활성화, 인식개선·캠페인 등 중장기 과제들은 어떻게 기획·추진할지에 대해 관계기관과 계속 논의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원스톱지원센터는 지난 1월 12일 상인들과의 간담회에서 제기된 '소통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이영 장관의 지시로 설치됐다. 1월 16일 개소 이래 200여건의 상담을 처리하고 80여건의 재해확인증을 발급하는 등 이태원 상인이 필요로 하는 지원을 신속하게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현장방문 이후 이어진 간담회에서는 지난 1월 12일 상인들이 제기했던 과제 중 긴급조치가 필요한 '융자·보증 지원대상 확대 및 세정지원 방안'을 논의했다.

우선 10.29 참사로 피해를 입은 상인이 소상공인 기준을 넘어섰어도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재해확인증 발급대상을 중소기업까지 넓힌다.

중기부는 잎서 지난달 27일 자체 재난대책심의위원회를 개최해 개선안을 확정했으며 사전 준비 기간을 거쳐 오는6일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지원대상이 중소기업으로 확대됨에 따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기술보증기금도 원스톱지원센터에 새롭게 참여하기로 했다.

또 세금 체납이 있으면 시중은행으로부터의 대출이 제한되는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체납처분 유예를 받은 소상공인들에게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 직접 대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용산세무서에서는 이태원 피해 상인들을 위해 국세 납부기한을 최대한 연장하고 체납시 강제징수를 유예하는 등 적극적으로 세정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집값 하락 주춤? 서울 얘기…송도 11억→7억, 경기·인천 한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