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장가현, 이혼 3년만 열애도 마침표…"난 50대, 전 남친은 30대"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20,395
  • 2023.02.05 09:11
  • 글자크기조절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배우 장가현이 가수 조성민과 이혼 이후 열애를 고백했다.

장가현은 지난 4일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 이혼 이후 만났던 전 남자친구를 언급했다.

장가현은 "친한 친구의 소개로 한 남자를 만나게 됐다. 저는 오직 아이 엄마로서만 인생을 살아왔기 때문에 제 사랑, 연애 세포가 다 사라진 줄 알았다"며 "그런데 제가 어느새 여자가 돼 있더라. 연약한 척하고, 손으로 입을 가리고 웃고 있었다"고 밝혔다.

다만 연애 기간은 길지 못했다고 한다. 장가현은 "그 친구는 나이가 많이 어려 미래를 건설적으로 얘기했다. 저는 50살이 됐는데 그 친구는 아직도 30대였다"고 토로했다.

장가현, 이혼 3년만 열애도 마침표…"난 50대, 전 남친은 30대"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이어 "나이 차 때문에 함께하는 미래를 꿈꾸지 못했다"며 "하지만 그때 그 마음을 즐길 걸이라는 후회가 든다. 연애할 때는 아기같이 굴어놓고 '내가 왜 포기했지?'라는 후회가 남는다"고 털어놨다.

이에 MC 최연경은 "장가현님이 50대여도 마인드는 50대가 아니지 않냐. 나는 그대로 나"라며 "포기한 게 너무 아깝다"고 조언했다.

한편 장가현은 2000년 그룹 015B 객원보컬 출신 가수 조성민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뒀지만 2020년 이혼했다. 둘은 지난해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2'에 출연해 재결합을 시도했지만 실패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대부분 IRA 혜택 조건 만족" 숨돌린 K배터리, 남은 걸림돌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