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토큰 증권' 시대 열린다... 당국, 발행 허용·자본시장법 규제안으로

머니투데이
  • 정혜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2.05 12:00
  • 글자크기조절
/사진제공=금융위원회
/사진제공=금융위원회
부동산, 미술품 등 실물자산을 토큰 증권(Security Token)화할 수 있는 길이 열린다. 가상자산(암호화폐) 중에서도 증권성이 있다고 판단하는 토큰 증권은 자본시장법 규제를 받게 된다. 정부는 제도권 내에서 토큰 증권을 발행·유통할 수 있도록 해 투자자 보호장치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금융위원회는 5일 이 같은 내용이 담긴 '토큰 증권 발행·유통 규율체계 정비방안'을 발표했다. 토큰 증권은 분산원장 기술을 활용해 자본시장법상 증권을 디지털화한 것이다.

즉 부동산, 미술품 등 실물자산에 대한 권리를 쪼개 증권화할 수 있다. 금융위는 제도 측면에서 실물증권과 전자증권에 이은 새로운 발행 형태라는 점에서 '토큰 증권'으로 명칭을 정리했다.

STO(Security Token Offering·토큰 증권 발행)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토큰 형태로 발행한다는 점에서 기존 IPO(기업공개)와 차이가 있다. 또 증권으로 분류돼 자본시장법 적용을 받게 되기 때문에 그간 법적 규제를 받지 않았던 ICO(가상자산공개)와도 다르다.


분산원장 요건 충족하는 토큰증권 발행 허용


/사진제공=금융위원회
/사진제공=금융위원회
토큰증권은 그간 증권사 등 금융기관 중심의 전자증권 제도 안에서 발행이 어려웠던 다양한 권리를 증권화하는 것이다. 이런 비정형적 증권을 디지털화해 편리하게 거래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금융위는 분산원장 요건을 충족하는 토큰 증권의 발행을 허용한다. 요건은 △복수 참여자가 거래 기록을 확인·검증하고 △사후적 조작·변경이 방지되며 △토큰 증권 발행이나 거래를 위해 별도 가상자산을 필요로 하지 않아야 한다.

이에 따라 토큰증권은 전자증권법에 따른 권리추정력, 제3자 대항력 등이 부여돼 투자자 재산권이 보호된다.

토큰증권에 해당하는 요건을 갖췄는지는 전자등록기관(KSD)인 한국예탁결제원이 심사한다. 예탁원은 △양도될 수 있는 권리인지(양도가능성) △권리자간 권리 내용이 동일한지(대체가능성) △법령에 위반되는 발행인지 등을 살펴본다.

예탁원이 발행 총량도 관리한다. 투자자에게 배정된 증권의 총 수량과 발행량을 비교해 오차가 발생하면 정정하게 하고 초과분은 해소한다.


증권사 아니어도 토큰증권 직접 발행... 장외 유통플랫폼 제도화


토큰증권은 증권사가 아니어도, 일정한 요건을 갖추면 발행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 전자증권법 개정을 통해 발행인 계좌관리기관을 신설하는 것이다.

이수영 금융위 자본시장과장은 "지금은 라이선스를 가진 증권사만 할 수 있는데 자기자본 20~30억원 수준 등 일정 요건을 갖추면 토큰증권을 발행하고 분산원장 관리관계를 기록할 수 있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함께 정부는 투자계약증권과 수익증권(비금전 신탁) 등 비정형적인 증권을 유통할 수 있는 소규모 장외시장 형성을 허용하기로 했다. 조각투자 등은 대규모 상장 증권시장보다 소규모 유통시장이 적합한 측면이 있어 이에 맞는 장외투자중개업을 새로 만들겠단 얘기다.

다자간 거래를 매매체결할 수 있는 장외거래중개업 인가를 신설한다. 정부는 일정규모 이상 자기자본, 물적·인적·대주주·임원 요건을 정할 예정이다. 이들은 이해상충을 방지하기 위한 발행과 유통시장 분리 원칙이 적용된다. 발행·인수·주선한 증권은 유통할 수 없고, 자기계약도 금지된다.

금융위는 상반기 중 전자증권법과 자본시장법 개정안을 국회에 제출하는 등 제도화를 추진한다. 법 개정 전이라도 혁신성이 인정되는 경우 금융규제 샌드박스를 통해 투자계약증권의 유통과 수익증권의 발행·유통 방안을 테스트할 계획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尹정부, 무비자 입국 '빗장 푼다'…단체 관광객 돌아오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