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유재석, 子 명문중 보내려 대치동 이사?…"떡 돌렸다는 소문까지"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20,371
  • 2023.02.05 11:32
  • 글자크기조절
/사진=MBC '놀면 뭐하니'
/사진=MBC '놀면 뭐하니'
방송인 유재석이 서울 압구정동에서 대치동으로 이사했다는 루머에 '사실무근'이라고 선을 그었다.

MBC '놀면 뭐하니' 측은 4일 방송에서 다음 주 예고편을 공개했다.

예고편에는 제작진이 유재석의 집앞으로 찾아가 미션을 해결하는 장면이 담겼다.

유재석은 제작진의 갑작스러운 방문에 "왜 자꾸 집 앞으로 오냐"며 당황해하면서도 최근 자신이 대치동 고가 아파트로 이사했다는 온라인 커뮤니티발 가짜뉴스를 언급했다.

/사진=MBC '놀면 뭐하니'
/사진=MBC '놀면 뭐하니'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와 소셜미디어에는 유재석이 아들 지호군의 명문 중학교 배정을 위해 대치동 래미안대치팰리스로 이사했다는 가짜뉴스가 올라온 바 있다.

유재석은 "커뮤니티에 내가 무슨 이사를 갔다고, 떡을 돌렸다고 (올라왔다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카메라를 향해 "아닙니다. 도대체 누구지"라며 직접 루머를 부인했다.

한편 유재석은 2008년 8월 강남 압구정동 현대 1차 전용면적 196.21㎡(64평)을 매입해 15년째 거주 중이다. 매입가는 20억원 안팎으로 추정된다. 현재 해당 평형 매매가는 주변 지가 상승으로 70억원 이상으로 평가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깜짝이야!" 급등 LG전자에 무슨 일?…코스피 함께 웃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