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VIP
통합검색

홍준표 "안철수, 당권쟁취 목표라면 정치역정만 험난해질 것"

머니투데이
  • 안재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2.06 08:47
  • 글자크기조절
[대구=뉴시스] 이무열 기자 = 홍준표 대구시장이 2일 오후 대구 북구 엑스코에서 열린 ‘2023년 대구광역시 신년인사회’에 참석해 신년인사를 하고 있다. 2023.01.02.
[대구=뉴시스] 이무열 기자 = 홍준표 대구시장이 2일 오후 대구 북구 엑스코에서 열린 ‘2023년 대구광역시 신년인사회’에 참석해 신년인사를 하고 있다. 2023.01.02.
홍준표 대구시장이 국민의힘 당 대표 후보인 안철수 의원을 향해 "윤석열 대통령에 맞서 당권을 쟁취하는 데 그 목표를 둬서는 앞으로 정치 역정만 더 험난해질 것"이라고 밝혔다.

6일 정치권에 따르면 홍 시장은 지난 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윤핵관'(윤석열 대통령 측 핵심관계자) 운운하지만 그건 한줌도 안 되는 극소수에 불과하고 이준석 전 대표가 만들어낸 조어에 불과하다"며 이 같이 적었다.

홍 시장은 "안철수 후보가 윤안 연대를 거론한 것은 역린을 건드린 커다란 착각"이라며 "안 후보는 이번 전당대회를 통해서 국민의힘에 착근하는데 그 의미를 가져야 한다"고 말했다.

안 의원은 지난 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쓴 '클린선거, 공정선거를 위해 당의 비대위와 선관위에 요청한다'는 제목에 글에서 친윤계와 대통령실에 대한 조치를 촉구했다. 대통령실은 같은 날 안 의원이 '윤핵관'과 '윤안(尹安) 연대' 등의 표현을 사용하는 데 대해 윤석열 대통령이 강한 불쾌감을 보였다고 전한 바 있다.

홍 시장은 "차기 경쟁하는 잠재적 인사들이 안 후보가 당 대표가 되면 차기경선이 불공정 경선이 될 걸 뻔히 알고 있는데 말 없이 그걸 보고만 있을 수 있을까, 정권 초기부터 차기를 운운한다면 이 정권권이 온전할 수 있을까"라며 "지금은 힘 모아서 윤 정권을 안정 시킬 때"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32억·443억·311억…'공직자 슈퍼리치' 톱 10은 누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