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당근마켓, 승우아빠 사과에 "마음상한 당근러들과 소통해달라"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7,543
  • 2023.02.07 17:07
  • 글자크기조절
당근마켓, 승우아빠 사과에 "마음상한 당근러들과 소통해달라"
당근마켓 비상장 (200,000원 0.00%)은 요리 유튜버 '승우아빠'가 당근마켓 비하 발언과 관련해 공식 사과문을 올린데 대해 "해당 발언으로 마음이 상했을 당근마켓 이용자(당근러)들과의 진정성 있는 소통에 집중해달라"는 입장을 밝혔다.

지역생활 커뮤니티 당근마켓은 7일 "이번 이슈로 가장 큰 상처를 받은 분들은 당근마켓 서비스와 당근알바를 이용하는 많은 사용자분들"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승우아빠는 지난 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창업 조언을 하던 중 "당근에 (구인광고를) 내면 중고들만 들어오겠지"라고 했다. 다른 출연자가 "요즘 당근에 경력자들이 많아 구인광고를 많이 낸다"고 하자 승우아빠는 "미쳤나 보다. 정상적인 루트로 내라"고 했다.

이에 당근마켓 측은 해당 영상에 "승우아빠님 당근에서도 알바 구할 수 있다"며 "동네 기반 빠른 매칭으로 벌써 많은 사장님들이 사용하고 있으니 식당 2호점을 낸다면 당근 알바를 이용해 보시라"라고 댓글을 달았다.

그러자 승우아빠는 3일 라이브 방송에서 "당근에서 사람을 구할 수 있는 기능에 대해서는 알고 있습니다만 저의 고리타분한 상식으로는 당근마켓에서 구인한다는 것이 사회적 통념에 쉽게 수용되지 않는다. 당근에서 하면 왠지 사람도 중고 같다"고 했다.

이어 "당근마켓 무료 광고하지 마세요. 진짜 양심이 없어 가지고. 댓삭(댓글 삭제) 해버릴 거야. 빨리 댓삭 해버려야겠다. 무료 광고하고 있어. 제가 좋은 뜻으로 얘기한 게 아니에요, 당근 관계자님"이라며 광고료를 내라는 취지의 발언을 해 논란에 기름을 부었다.




사과문 올린 승우아빠 "다 부족한 제 탓"



당근마켓, 승우아빠 사과에 "마음상한 당근러들과 소통해달라"
이번 논란으로 인해 지난 3일 167만명 대였던 승우아빠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는 164만명까지 떨어졌다. 영상에는 '좋아요'의 2배가 넘는 4만1000여개의 '싫어요'가 달렸다. 현재는 싫어요 숫자를 비공개한 상태다.

논란이 커지자 승우아빠는 이날 유튜브 커뮤니티에 "경솔하고 가벼운 언행으로 인해 상처받으셨을 많은 분들과 당근마켓 측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이번 사건에 대해 책임을 질 수 있는 여건이 주어진다면 절차를 밟아 후속 처리를 진행하겠다"며 사과문을 올렸다.

또 자신의 팬카페에도 추가 사과문을 올려 "어떻게든 억텐(억지로 기분을 끌어올리는 것)을 섞으려고 옷에 잘 맞지도 않는 어쭙잖은 개그로 웃기려 하다가 제대로 수습도 못 하고 상처받을 말들을 해버렸다. 다 부족한 제 탓이라고 생각한다"며 고개를 숙였다.




당근마켓 "승우아빠 사과문으로 갈음하겠다"



당근마켓, 승우아빠 사과에 "마음상한 당근러들과 소통해달라"
당근마켓에 따르면 승우아빠가 소속된 MCN 샌드박스네트워크는 전날 이메일을 보내 "당근마켓 임직원에 대한 사과와 재발 방지 약속을 포함해 당근마켓 측에 도움을 드리기 위해 샌드박스네트워크와 승우아빠가 할 수 있는 것이 있을지 논의해보고 싶다"고 했다.

이에 당근마켓은 "이후 절차를 고민하고 있다면 당근마켓보다 해당 발언으로 마음이 상하셨을 당근마켓 이용자분들을 향한 진정성 있는 소통에 집중해 주시길 부탁드린다"는 내용으로 회신했다.

당근마켓은 "이번 이슈로 서비스에 대한 브랜드 이미지 훼손 및 곡해된 부분에 대해 우려의 시각이 적지 않았던 것이 사실이나 오해가 해소되는 과정에서 당근마켓에 대한 사과는 승우아빠가 공개한 사과문으로 갈음하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진정 어린 사과와 소통의 과정을 통해 서비스에 대한 왜곡된 시선과 오해가 풀리고, 이번 일로 마음에 상처를 입으셨을 이용자분들의 마음이 조금이나마 치유되기를 바랄 뿐"이라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