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토큰증권, 제도권 진입으로 시장 빅뱅...조각투자계 아마존 될 것"

머니투데이
  • 류준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2.09 16:04
  • 글자크기조절

[스타트UP스토리]타르트 박아윤 대표

박아윤 타르트 대표/사진=홍봉진 기자
박아윤 타르트 대표/사진=홍봉진 기자
"제도권에 진입함에 따라 조각투자 시장이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금융위원회가 '토큰 증권 발행(Security Token Offering·STO)을 허용키로 한 지난 5일 , 대체투자상품 비교 플랫폼 '프랩'을 운영하는 타르트 박아윤(29) 대표는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와 인터뷰에서 이 같이 말했다.

STO는 음악 저작권, 유명화가의 미술품, 명품, 빌딩, 선박 등과 같이 실물자산의 소유권을 여러 명이 쪼개서 거래가 가능하고, 지분만큼 수익을 나눠 가질 수도 있어 '조각투자'라고도 부른다. 프랩은 이런 상품 정보를 한데 모아 가격비교까지 지원하는 일종의 '조각투자상품 종합쇼핑몰'이다.

2019년 7월 창업한 타르트는 애초 컴퓨터 브라우저상에 주식 정보를 실시간 업데이트 해주는 서비스로 사업을 시작했다. 서비스 고도화를 위해 이용자 인터뷰를 진행하던 과정에서 프랩을 떠올리게 됐다. "한 이용자께서 조각투자상품에 대한 정보도 추가해주면 좋겠다는 하셔서 해당 시장을 분석해 봤죠. 전 세계 모든 조각 투자 거래 현황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검색 플랫폼인 빈센트가 급성장하고 있었고, 국내엔 아직 이런 종합 서비스 플랫폼이 없다는 것을 알고 시작하게 됐습니다. "
프랩 앱 화면
프랩 앱 화면

타르트는 2021년 8월 '열세번째 월급날'이라 명명한 베타버전을 출시하며 스니커즈 리셀 정보를 제공했다. 반응은 즉각적이었고 예상보다 뜨거웠다. 이후 서비스명이 너무 길다는 지적을 받아 프랩으로 바꾸고 조각투자, 스타트업 펀딩, P2P 등으로 취급상품을 확대했다.

현재 프랩에 입점한 조각투자상품 관련 업체는 20여개사이며 전체 서비스 상품 수는 약 5만개에 이른다. 하루 이용자는 평균 7000명 수준이다. 프랩은 최고가, 최저가는 물론 적정선의 투자금액을 파악할 수 있다는 점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만약 A라는 미술품이 100만원짜리라면 실제로 그만큼의 가치로 평가받고 있는지 블록체인 기반 경매기록이라든지 해당 작가의 최근 작품 매매가 등의 정보를 취합해서 AI(인공지능)가 종합적으로 판단을 내립니다."

"토큰증권, 제도권 진입으로 시장 빅뱅...조각투자계 아마존 될 것"
타르트는 지난해 3월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하는 팁스(TIPS) 프로그램에 선정돼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올해 혁신금융서비스를 신청하는 등 상품 중개를 보다 더 확대해 나갈 거예요. 이를 통해 조각투자계 아마존이 되겠습니다."

타르트는 내달 프랩 회원이 투자한 상품의 상태를 간편하게 추적 관리할 수 있는 신규 서비스도 선보일 예정이다. "토스나 뱅크샐러드처럼 내가 어디에 투자했고, 상품의 가치가 올랐는지 내렸는지 등을 확인할 수 있는 '종합투자지갑'을 곧 선보일 예정입니다."

또 지금은 관심있는 상품을 클릭하면 해당 사이트로 이동하는 형태이나 앞으로는 프랩 사이트 내에서 투자·관리가 모두 이뤄질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프랩에 쌓인 데이터를 통해 STO 시장 현황·이슈 등을 분석한 리포트를 국가 연구기관, 증권사 등에 제공하는 B2B(기업 간 거래) 수익모델도 준비 중이다.

올해는 해외 진출도 추진할 계획이다. 첫 개척지로 일본을 꼽았다. "국가마다 문화·가치관이 다르듯 주로 취급하는 조각투자상품도 조금씩 달라요. 일본의 경우 건물, 그림, 와인, 시계 등 우리나라와 비슷한 상품들을 취급하고 있어서 진출하기가 용이하죠. 해외 투자자가 국내 상품에 투자하고, 해외 상품에 국내 투자자들이 투자할 수 있는 크로스보더 서비스 도입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입 트인지 110일여만에 그림 뚝딱… AI전쟁, 판 뒤집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