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아파트 추락사한 공군 일병…부대 내 괴롭힘 호소했었다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2,970
  • 2023.02.07 19:25
  • 글자크기조절
/삽화=임종철 디자인기자
/삽화=임종철 디자인기자
대구 공군 부대 소속 병사가 부대 내 괴롭힘을 호소한 뒤 아파트에서 스스로 추락해 숨졌다.

7일 공군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48분쯤 대구 중구 동인동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공군부대 소속 A일병(21)이 추락해 숨진 채 발견됐다.

군은 A일병이 휴가 복귀일인 전날 복귀하지 않자 탈영한 것으로 보고 수색에 나섰다. 하지만 A일병이 휴대전화를 집에 놓고 나가 신병을 확보하지 못했다.

신고받고 출동한 구조 당국은 A일병이 숨진 것을 확인하고 수사당국에 인계했다.

군은 A일병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공군 관계자는 "A일병이 부모에게 부대 내 괴롭힘을 호소했다고 하는데, 이런 내용을 모두 포함해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앱,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깜짝이야!" 급등 LG전자에 무슨 일?…코스피 함께 웃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