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돌싱글즈' 한정민 "조예영과 결별? 성격차이…끝나면 후회 No"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83,257
  • 2023.02.08 06:34
  • 글자크기조절
/사진=한정민 인스타그램
/사진=한정민 인스타그램
'돌싱글즈3' 출연자 한정민이 조예영과 이별한 이유를 밝혔다.

한정민은 지난 7일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서 팬들 질문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는 지난해 MBN '돌싱글즈3'에서 최종 커플이 된 조예영과 결별한 이유에 대해 "성격 차이다. 다들 헤어지는 이유는 그렇지 않냐"고 말했다.

한정민은 과거 연애 기간을 묻는 말에 "어릴 때는 길게 연애했다. 제일 짧은 연애는 한 달이었고, 길게 사귄 분과는 6년 만났다"고 설명했다.

헤어진 사람과의 재결합에 대해서는 "안 맞아서 헤어졌는데 왜 굳이 다시 만나냐. 더 잘 맞는 사람을 만나는 게 낫다"고 털어놨다. 그는 "많이 좋아한 사람과도 다시 만날 수 없냐"는 질문에 "엄청 좋아했다고 해도 안 맞으니 헤어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정민은 자신의 연애 스타일에 대해 "난 연애할 때 상대에게 바라는 게 없다. 바라면 싸운다"며 "애초에 서로 그런 면을 알고 만났으면 요구할 필요가 없다. 연애할 때 최선을 다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끝나도 후회는 잘 안 하는 편"이라고 밝혔다.

또 이별 후유증을 극복하는 방법으로는 "집에 혼자 있으면 안 된다. 나가서 사람을 만나야 한다. 집 앞이라도 가려고 한다"고 말했다.

앞서 조예영도 지난 2일 "저희는 조금 특별했지만, 남들과 똑같이 연애했다. 보통의 연애를 하다 보통의 이유로 각자 길을 가기로 했고, 서로 응원하는 좋은 친구로 남기로 했다"고 결별 소식을 알린 바 있다.

'돌싱글즈3'를 통해 연인으로 발전한 한정민과 조예영은 방송 당시 과감하게 애정을 표현해 당시 '19금 커플'이란 별명을 얻기도 했다. 또 재혼 계획까지 밝혀 화제를 모았다.
/사진=인스타그램
/사진=인스타그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