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美 가정집 벽 구멍에서 쏟아진 도토리 300㎏…무슨 일?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634
  • 2023.02.08 07:03
  • 글자크기조절
미국 캘리포니아 한 가정집 벽 속에서 쏟아진 도토리 /사진=닉 카스트로 페이스북
미국 캘리포니아 한 가정집 벽 속에서 쏟아진 도토리 /사진=닉 카스트로 페이스북
미국의 한 주택 벽 속에서 무려 300㎏이 넘는 도토리가 무더기로 쏟아져 나왔다. 엄청난 양의 도토리를 숨긴 범인은 다름 아닌 딱따구리였다.

7일(현지 시각) 미국 ABC뉴스 등 외신에 따르면 지난달 25일 해충방제업체를 운영하는 닉 카스트로는 "딱따구리가 집 외벽 곳곳에 구멍을 냈다"는 의뢰받고 캘리포니아에서 한 가정집에 방문했다.

닉은 해충 확인을 위해 벽에 작은 구멍을 냈고 그때 도토리가 쏟아지기 시작했다. 놀란 닉은 더 큰 구멍을 뚫어 도토리를 끝까지 털어냈고 그렇게 나온 도토리의 무게는 총 317㎏에 달했다.

그는 "도토리는 쓰레기봉투 8개를 꽉 채웠다. 이런 광경은 처음 본다"며 매우 놀라워했다.

닉은 한 딱따구리가 굴뚝을 둘러싸고 있는 나무에 100여 개의 구멍을 낸 뒤 안으로 도토리를 집어넣으며 이 같은 일이 벌어진 것으로 추정했다. 그는 도토리를 꺼낸 뒤 외벽의 구멍을 모두 막고 딱따구리가 구멍을 뚫기 힘든 소재로 마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의 소동은 닉이 해당 사연을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공유하며 알려졌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제발 딱따구리한테 도토리를 다 돌려줬다고 말해줘", "백만장자가 하루아침에 돈을 다 잃은 것 같다. 딱따구리 절망했을 듯" 등의 댓글을 남겼다.

한편 딱따구리가 나무 이외에 콘크리트 외벽 등 다른 장소에 구멍을 낸 사례는 여러 차례 보고된 바 있다. 국내에서도 2021년 SBS 'TV 동물농장'을 통해 한 딱따구리에 의해 무려 70개에 이르는 구멍이 뚫린 건물이 소개된 바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집값 하락 주춤? 서울 얘기…송도 11억→7억, 경기·인천 한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