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다인♥' 이승기 측 "혼전임신? No…신혼집 등은 아직 몰라"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6,861
  • 2023.02.08 08:58
  • 글자크기조절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가수 겸 배우 이승기(36)와 견미리 딸 이다인(31)이 결혼 소식을 전한 가운데, 이승기 측이 혼전임신 추측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7일 이승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필 편지를 공개하며 이다인과의 결혼을 발표했다.

이승기는 "오늘 제 인생의 가장 중요한 결심을 전해드리고자 한다"며 "제가 사랑하는 이다인씨와 이제 연인이 아닌 부부로, 남은 생을 함께하기로 했다. 오는 4월7일 결혼식을 올린다"고 전했다.

2021년 5월부터 공개 열애 중이었던 이승기와 이다인이 결혼을 발표하자, 일각에서는 두 사람이 혼전임신을 했을 수도 있다는 추측을 내놨다.

이에 이승기 소속사 측은 언론 인터뷰를 통해 "혼전임신은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이어 "(두 사람의) 신혼집 등 추가적인 사항에 대해선 아는 바가 없다"고 부연했다.

/사진=뉴스1
/사진=뉴스1

또 이승기는 결혼 발표 직후 이다인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계정을 팔로우해 주목받았다. 그동안 이승기는 이다인과의 만남에 부정적인 여론을 의식해 SNS 팔로우를 하지 않고 있었다.

약 2년 전 이승기가 열애 소식을 전했을 때 이승기 팬덤이 이다인과 헤어질 것을 요구하는 성명을 발표하고, 트럭 시위까지 나서는 등 큰 반발을 보였기 때문.

이승기와 이다인은 지난해 초 결별설에 휘말리기도 했다. 당시 이승기는 팬클럽에 장문의 글을 올려 "열애설 이후 저는 어떤 입장이나 신변의 변화가 없었기에 추가적인 언급을 하지 않았던 것"이라며 결별설이 사실이 아님을 간접적으로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대부분 IRA 혜택 조건 만족" 숨돌린 K배터리, 남은 걸림돌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