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대웅제약, '나보타' 싱가포르 품목허가 획득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2.09 09:40
  • 글자크기조절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사진= 대웅제약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사진= 대웅제약
대웅제약 (111,700원 ▲800 +0.72%)은 자사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가 싱가포르에서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9일 밝혔다. 싱가포르 허가를 획득한 국산 보툴리눔 톡신은 나보타가 처음이다.

싱가포르 보건과학청 허가를 받은 품목은 나보타 100유닛이다. 대웅제약은 2021년 9월 품목허가를 신청한 지 1년 5개월 만에 허가를 획득했다. 대웅제약은 올해 3분기 싱가포르에 나보타를 발매할 계획이다. 싱가포르증권거래소(SGX) 상장사 하이픈스 그룹의 자회사인 하이픈스 파마가 현지 유통과 판매를 담당한다.

싱가포르는 타 동남아시아 국가 대비 보툴리눔 톡신 시장의 규모는 작지만 높은 국민소득에 힘입어 미용·의료 산업이 발달해 역내 시장 확대를 위한 전략적 요충지로 불린다. 대웅제약은 싱가포르 허가 획득과 발매를 기점으로 인근 국가들로의 점진적인 확장과 브랜드 인지도 상승을 기대하고 있다.

박성수 대웅제약 부사장은 "싱가포르는 아시아 미용·의료 산업에 미치는 영향력이 큰 국가"라며 "국내 보툴리눔 톡신 브랜드 최초로 싱가포르 허가를 획득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을 뿐만 아니라 이를 발판으로 나보타의 아시아 지역 점유율 확대가 가속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나보타는 대웅제약이 2014년 국내에 출시한 보툴리눔 톡신 제제로 국내뿐 아니라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받은 보툴리눔 톡신이다. 불순물을 극소화하는 특허 기술 기반의 고순도 톡신으로 높은 안전성, 신속한 효과와 균일한 확산력이 특징이다. 현재 미국, 유럽을 포함한 62개국에서 사용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신고가 행진 삼전·하이닉스…"반도체 질주는 계속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