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김승현♥장정윤, 생활고 고백 "형편 어렵다…방송 많이 없어"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69,762
  • 2023.02.26 18:06
  • 글자크기조절
/사진=유튜브 채널 '김승현가족'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김승현가족' 캡처
김승현·장정윤 부부가 생활고를 고백해 씁쓸함을 자아냈다.

26일 유튜브 채널 '김승현가족'에는 '방송 작가가 예술을 보는 법. 김승현부부 주말 일상'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는 주말을 맞아 전시회 관람에 나선 배우 김승현과 장정윤 작가의 모습이 담겼다.

/사진=유튜브 채널 '김승현가족'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김승현가족' 캡처

장정윤은 한 그림을 본 뒤 마음에 든다며 "살 수 있느냐. 많이 비싸느냐"고 물었다. 이에 작가는 "많이 싸요"라고 답했으나 김승현은 "금수저 기준(으로 싸다는 것) 아니냐"고 농담을 던졌다.

이어 두 사람은 가족의 단란함을 강조하는 '해피 패밀리'라는 제목의 그림을 발견했다. 장정윤이 "(그림을 보니) 기분이 너무 좋아진다"고 말하자 작가는 "가족의 행복이 인생에서 제일 중요하다"고 말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김승현가족'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김승현가족' 캡처

이를 듣던 김승현은 "가족이 정말 중요하고 소중하다"며 "가족은 건들지 마라. 저를 비난하고 악성 댓글 다는 건 상관없는데, 가족은 건들지 말아달라"고 경고했다.

반면 장정윤은 "저는 저도 건들지 마라. 참지 않을 거다. 몇 번 대댓글 달려고 했는데 참았다"고 악플러들을 향한 분노를 내비쳤다.

작품 관람을 마친 두 사람은 떡볶이를 먹으러 갔다. 김승현이 떡볶이가 무한 리필이 된다고 기뻐하자 유튜브 제작진은 "많이 어렵냐"고 물었다.

/사진=유튜브 채널 '김승현가족'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김승현가족' 캡처

이에 장정윤은 "저희 형편이 많이 어렵다. 방송이 많이 없다"고 털어놨다.

김승현 역시 "(MBN 예능) '알토란' 할 때가 좋았다"고 회상했다.

한편, 김승현과 장정윤은 MBN 예능 '알토란'을 통해 인연을 맺은 뒤 2020년 결혼했다. 김승현 가족은 KBS 2TV 예능 '살림하는 남자들'에 출연하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카카오·쿠팡 등 각종 '페이'…카드사보다 수수료 2~6배 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