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광명시 추경예산 1조 1000억 확정…시민 안전·삶의 질 향상 중점

머니투데이
  • 경기=권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09 13:36
  • 글자크기조절

민생경제, 신·구 도심 균형발전,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 중점 편성

박승원 광명시장/사진제공=광명시
경기 광명시는 민생안정과 시민 경제 활성화를 위해 465억원 증액된 1조 1000억원 규모의 제2회 추경예산을 확정했다고 9일 밝혔다.

시는 시민 생활 안정과 위축된 경제 회복을 위해서 '광명시 재난극복 및 민생경제 활성화 지원 조례' 제정을 통해 광명시 모든 세대에 10만 원을 지급하는 생활안정지원금 예산 120억원을 편성했다.


신·구 도심 균형발전을 위해서는 △일직동 광명역세권 활성화 계획 수립 용역 5억원 △공동주택 리모델링 용역 4억원 △이주 원주민공동체 공간 조성 6억원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 사업 3.5억원 △공유부엌 조성 3억원 등을 반영했다.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광명 올레길 조성사업 7억원 △보행환경개선 사업 18억원 △도심 속 생활권 정원 도시 확충사업 23억원 △시민체육관 태양광발전 장치 설치 공사 4억원 △탄소중립을 위한 에너지 정책 추진에 2.3억원 등을 마련했다.

또한 주요 현안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철산동 지하공영주차장 조성 40억원 △학교 다목적 체육관 운영 지원 등 교육환경 개선 6억원 △광명대교 경관조명 설치 7억원 △치매안심센터 환경개선비 3억원 등을 편성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이번 추경예산은 민생경제 회복, 신·구 도심 균형발전 및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 등에 집중하여 시민의 안전과 삶의 질 향상에 중점을 뒀다"며 "올해 시민의 삶을 회복해 더 큰 도약을 준비하고 위기에 강한 회복력 있는 도시로 나아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추경예산을 확정한 제276회 광명시의회 임시회에서 '광명시민 평생학습지원금 지급 조례'가 의결, 평생학습지원금 지급 기준이 마련했으며, '광명시 데이터 기반 행정 활성화에 관한 조례'도 제정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월 350만원 상납, 배민만 돈 번다"…손에 쥐는 돈은 겨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