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서진이네' 최우식 알아본 손님들…"기생충 배우? 진짜 미쳤다"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0,227
  • 2023.03.18 09:52
  • 글자크기조절
/사진=tvN 예능 프로그램 '서진이네' 방송 화면 갈무리
/사진=tvN 예능 프로그램 '서진이네' 방송 화면 갈무리
'서진이네'에서 배우 최우식을 알아본 손님들이 등장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서진이네'에서는 멕시코 바칼라르에서 분식집 영업 3일 차를 맞은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 손님들은 서빙하는 이서진을 보고는 "내가 본 한국 드라마에 저 사람이 출연했는지 봐야겠다"며 관심을 보였다.

이 손님들은 최우식을 힐끔 보더니 "거기 그 사람인 것 같은데?"라며 휴대전화로 최우식을 검색했다. 이어 "그가 맞아. '기생충' 나온 사람이야"라며 신기해했다.

일행 중 한 사람이 이를 믿지 않자 이들은 최우식이 서빙을 오면 물어보기로 했다. 이들은 최우식이 서빙을 오자마자 "궁금한 게 있다. 당신도 배우냐. '기생충'에서 연기했냐"고 물었다. 최우식은 "그렇다"고 답했다.

이들은 최우식에게 "제가 딱 기억했다", "정말 좋은 영화였다"고 칭찬을 날렸다.

최우식은 부끄러워하며 음식에 대한 설명을 한 뒤 자리를 떠났다. 남은 손님들은 "이건 진짜 미쳤어"라며 감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영끌' 30대 다시 돌아왔다…"급매 잡자" 40대 제치고 매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