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사다리타기에 5억원대 베팅…'간 큰' 40대女의 최후

머니투데이
  • 김지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7,943
  • 2023.03.18 11:26
  • 글자크기조절
삽화=임종철 디자이너 /사진=임종철
삽화=임종철 디자이너 /사진=임종철
온라인 불법 도박사이트에서 사다리타기 게임에 5억원을 걸었던 40대 여성이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광주지법 형사3단독 이혜림 판사는 도박 혐의로 기소된 40대 여성 A씨에게 벌금 700만원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18일 뉴스1이 보도했다.

A씨는 2020년 11월부터 2021년 3월까지 자택에서 인터넷 불법 도박을 한 혐의로 기소됐다. 조사결과 인터넷 도박에 빠진 그는 불법 도박사이트에 가입해 458차례에 걸쳐 총 5억2377만원 상당을 사다리 타기 도박에 베팅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현재 파산선고를 받는 등 열악한 경제적 여건에 놓였다.

이 판사는 "범행기간, 횟수, 액수에 비춰볼 때 피고인의 죄책이 가볍지 않지만 잘못을 인정하는 점, 형사처벌을 받은 전력이 없는 점, 경제적·사회적 여건이 열악한 것으로 보이는 점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판시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지금이 반도체 바닥, 오히려 좋아" 삼성전자에 모이는 기대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