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어, 급매물 팔렸네" 아파트값 오르자…중개업소 문의 뚝 끊겼다

머니투데이
  • 배규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395
  • 2023.03.22 06:15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시스] 김근수 기자 = 부동산 플랫폼 업체에 따르면 2월 전국 아파트 매매 가격지수가 전년 동월대비 17.2% 감소했다고 밝혔다. 20일 오후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에서 바라본 아파트 대단지 모습. 2023.03.20.
[서울=뉴시스] 김근수 기자 = 부동산 플랫폼 업체에 따르면 2월 전국 아파트 매매 가격지수가 전년 동월대비 17.2% 감소했다고 밝혔다. 20일 오후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에서 바라본 아파트 대단지 모습. 2023.03.20.
거래량이 늘고 청약 경쟁률까지 상승 곡선을 타면서 집값 바닥론이 제기됐지만 이달 들어 서울 아파트 거래가 다시 주춤한다. 급매물이 소진된 후 매물 금액이 높아지면서 매수자들이 추격 매수에 나서지 않고 관망세로 접어들면서다. 아파트 매수 심리가 살아나지 않은 가운데 집주인과 매수자 간에 가격 힘겨루기가 이어질 전망이다.

21일 서울부동산정보광장에 따르면 이날 기준 서울 아파트 거래량은 563건에 그쳤다. 지난달에는 2348건을 기록해 2021년 10월(2198건) 이후 1년 4개월 만에 처음으로 2000건을 넘어선 것과는 분위기가 사뭇 다르다. 이런 분위기가 지속되면 다음 달 말까지인 거래 신고 기간을 고려해도 2월보다는 줄어들 가능성이 높다.

최근 매수자들이 소극적으로 돌아선 데는 호가 상승과 더불어 글로벌 금융시장 불안 등이 영향을 미쳤다. 미국의 추가 금리 인상 등 금리 부담도 여전해 당분간 거래가 뜸해질 것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도봉구 방학동 대상타운현대아파트 전용 84㎡는 지난달 총 4개의 매물이 거래됐으며 거래가는 6억8000만(1층)~8억원(21층)이다. 2021년 최고가(10억2900만원)보다 3억4900만~2억2900만원 낮은 금액이다. 급매물이 소진되면서 같은 평형에 나와 있는 가장 저렴한 매물은 8억3000만원으로 높아졌다.

인접해있지만 호가를 낮추지 않은 곳은 거래가 전혀 이뤄지지 않고 있다. 도봉구 방학동 방학삼성래미안1단지 전용 84㎡는 2021년 9월 10억원(9층)에 거래된 후 현재까지 거래가 단 한 건도 없다. 이 평형 호가는 9억원부터 11억원까지다.

인근 A공인중개소 관계자는 "집주인들이 급하지 않아서 호가를 낮추지 않고 버티면 문의 조차 없다"면서 "최근에는 급매가 거의 다 소진되면서 매물 가격이 이전보다 높아졌는데 또다시 문의가 뚝 끊어졌다"고 말했다.

집을 사려는 사람보다 팔려는 사람이 증가하면서 시장의 매물은 증가 추세다. 부동산빅데이터 업체 아실에 따르면 이날 현재 서울 아파트 매물 건수는 총 5만8954건으로 지난달 말(5만6587건)과 비교해 2367건(4%)이 증가했다.

함영진 직방 빅데이터랩장은 "특정 단지의 청약 성적이 좋더라도 그 단지에 한한 이슈로 전체 시장으로 옮겨서 판단하는 것은 무리가 있다"면서 "매수자와 매도자의 가격 줄다리기가 심해지면서 이달은 오히려 거래량이 더 낮아질 수 있다"고 예상했다.

우병탁 신한은행 WM사업부 팀장은 "집주인들이 호가를 올려도 매수세가 따라붙어야 추세적인 반등이라고 볼 수 있다"면서 "하지만 은행 파산에 따른 글로벌 경기 침체 우려가 큰 가운데 매수 심리가 회복되지 못했다"고 말했다. 우 팀장은 "지금은 혼조세로 단기 반등, 거래량도 소폭 증가"라면서 "더블유 형태의 곡선을 그리면서 올 하반기까지 보합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나도 탈출하고 싶다"…32만 개미 물린 국민주 아직 '반토막'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