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판사♥' 박진희, 열차 '노마스크' 인증…"다시 돌아갈 일 없길"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1 15:13
  • 글자크기조절
/사진=박진희 인스타그램
/사진=박진희 인스타그램
배우 박진희(45)가 마스크를 쓰지 않고 기차에 탄 사진을 공개했다.

박진희는 21일 인스타그램에 "오늘도 환경에 대해 이야기하러 대구에 간다. 마스크 없이 기차에 타니 어색하면서도 너무 좋다"고 적었다.

함께 공개한 사진에서 마스크를 쓰지 않은 채 기차에 탑승한 박진희는 좌석에 앉아 뭔가에 열중하고 있는 모습이다.

그는 "일회용 마스크가 많이 쓰이고 버려지는 것에 대해 걱정이 많았다"며 "마스크 쓰는 일상으로 다시 돌아가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0일 대중교통 마스크 착용 의무가 해제됐다. 2020년 10월 이후 약 2년 5개월 만에 마스크 착용은 개인 자율에 맡겨졌다.

아직 의료기관과 일반 약국, 감염 취약 시설 등에서는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세계보건기구(WHO)가 코로나19에 대한 국제적 공중보건 비상사태(PHEIC) 해제를 선언하면 마스크 착용 의무 조정이 검토될 것으로 보인다. 오는 4월 말 또는 5월 초로 예상된다.

1978년생인 박진희는 1996년 KBS 2TV 드라마 '스타트'로 데뷔했다. 2014년 5세 연하 판사와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과 아들 한 명을 두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년 만에 코스피 2600선 탈환…"반도체 올라 타라" 조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