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임영웅, 공연 출연료 스태프들에 전부 나눠줘"…훈훈한 미담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3,912
  • 2023.03.21 19:43
  • 글자크기조절
/사진=유튜브 채널 '권PD의 아름다운 구설' 영상
/사진=유튜브 채널 '권PD의 아름다운 구설' 영상
가수 임영웅과 김호중의 훈훈한 미담이 전해졌다.

지난 20일 유튜브 채널 '권PD의 아름다운 구설'에는 '임영웅vs김호중! 과연 권PD의 선택은?'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이 영상에서 권재영 PD는 '2021 KBS 송년특집 We're HERO 임영웅' 연출 당시를 떠올리며 "임영웅 씨는 출연료를 받지 않았다"고 밝혔다.

/사진=유튜브 채널 '권PD의 아름다운 구설' 영상
/사진=유튜브 채널 '권PD의 아름다운 구설' 영상

이어 "'임영웅 씨는 출연료를 받고 기부하지 않을까?'라는 생각을 했다. 그런데 임영웅은 출연료를 받지 않고 '이 무대를 만드느라 고생하는 스태프 분들에게 (출연료를) 나눠주시고, 무대 잘 만들어 달라'고 부탁하더라"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본인은 시청자들에게 좋은 무대를 선보이는 걸로 만족한다고 하더라"라고 전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권PD의 아름다운 구설' 영상
/사진=유튜브 채널 '권PD의 아름다운 구설' 영상

또한 권 PD는 과거 김호중과 '아리스트라' 전국투어 콘서트에서 겪은 일을 전하기도 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권PD의 아름다운 구설' 영상
/사진=유튜브 채널 '권PD의 아름다운 구설' 영상

그는 "한겨울에 전국투어를 했는데 무대를 세팅할 때 되게 춥다. 공연장은 거대한 냉장고가 된다. 정말 추운데, 관객이 들어오면 확 더워져서 스태프들 옷이 불편하다. 추울 땐 두껍게 입다가 벗고 그래야 했다"고 말했다.

이어 "호중씨 입장에서는 그렇게 일하는 스태프들이 안쓰러웠나보다. 사비로 전 스태프들에게 딱 맞는 플리스 집업 재킷을 맞춰줬다"고 전했다.

한편 '권PD의 아름다운 구설'은 '불후의 명곡', '뮤직뱅크' '유희열의 스케치북' 등을 제작한 권재영 전 KBS PD가 유리상자 이세준과 함께 하는 채널이다. 영상은 매주 월요일 저녁 7시 유튜브에 공개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깜짝이야!" 급등 LG전자에 무슨 일?…코스피 함께 웃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