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코로나 백신, 독감처럼 연 1회 접종…건강한 성인, 돈 낼듯

머니투데이
  • 김도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3 09:45
  • 글자크기조절

(상보)

(서울=뉴스1) 장수영 기자 = 정부가 내년부터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국가정기예방접종에 포함시킬 예정이다.   지영미 질병관리청장은 22일 코로나19 정례브리핑 중 코로나19 백신접종 방향을 발표하면서 올해 접종은 무료로 실시하고 내년부터는 국가정기예방접종으로 포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은 이날 서울시에 위치한 한 소아청소년 전문병원에 부착된 코로나19 백신 접종 안내문. 2023.3.22/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장수영 기자 = 정부가 내년부터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국가정기예방접종에 포함시킬 예정이다. 지영미 질병관리청장은 22일 코로나19 정례브리핑 중 코로나19 백신접종 방향을 발표하면서 올해 접종은 무료로 실시하고 내년부터는 국가정기예방접종으로 포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은 이날 서울시에 위치한 한 소아청소년 전문병원에 부착된 코로나19 백신 접종 안내문. 2023.3.22/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실상 코로나19(COVID-19) 엔데믹(풍토병으로 굳어진 감염병) 수순에 접어든 가운데 정부가 예방접종 방식을 바꿨다.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독감처럼 연 1회 실시하기로 했다. 현재 운영하고 있는 동절기 추가접종은 내달 8일 0시 기준으로 종료한다.

이에 따라 올해 10~11월 모든 국민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무료 예방접종을 진행할 예정이다. 정부는 특히 코로나19 중증, 사망 위험이 높은 고위험군에 대해선 예방접종을 적극 권고했다. 고위험군 대상은 △65세 이상 고령층 △요양병원, 요양시설 등 감염취약시설 구성원(입원·입소·종사자) △항암치료자, 면역억제제 복용환자 등 면역저하자 △당뇨병, 천식 등 기저질환자다.

다만 내년부터 건강한 성인의 경우 코로나19 백신을 유료로 접종해야 할 것으로 전망된다. 코로나19 백신이 국가예방접종으로 전환될 경우 고령층 등 일부에 대해서만 무료 접종이 지원될 수 있기 때문이다. 국가예방접종 대상인 독감의 경우 만 65세 이상 고령층, 생후 6개월 이상~만 13세 어린이, 임신부가 무료 접종 지원을 받고 있다. 얼마나 많은 국민이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에 참여할지는 미지수다.

현재 우리 정부가 보유하고 있는 코로나19 백신 재고는 약 4200만회분이다. 이 중 약 3500만회분은 오는 9월 유효기간이 끝난다. 정부는 백신 폐기를 줄이기 위해 해외 공여나 유효기간을 연장하는 방안 등을 논의하고 있다. 우리 정부가 2020~2023년 코로나19 백신을 도입하는 데 쓴 예산 총 집행액은 약 7조3000억원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23일 0시 기준 신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1만1400명, 누적 확진자 수가 3073만9457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날 0시 기준 재원 중 위중증 환자는 133명으로 전날보다 2명 늘었다. 사망자 14명이 발생해 누적 사망자는 3만4201명이다. 신규 입원환자는 26명이다.

최근 7일간 하루 평균 사망자는 7명, 재원 위중증환자는 129명, 입원환자는 28명, 확진자는 9651명이다.

지난 22일 저녁 6시 기준 전체 인구 대비 코로나19 동절기 추가접종률은 14%다. 18세 이상 성인의 동절기 추가접종률은 14.8%다. 60세 이상 동절기 추가접종률은 33%다.

전체 인구 대비 기초접종률은 86.8%다. 12세 이상은 94.3%, 18세 이상은 96.8%, 60세 이상은 96.7%다.

지난 22일 오후 5시 기준 중환자 병상 가동률은 26.2%, 보유병상은 412개, 가용병상은 304개다. 일반 병상 가동률은 6.72%, 보유병상은 30개, 가용병상은 28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개월새 5억 '폭락'…'영끌족 성지' 노원, 절망만 남아[부릿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