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조유민♥' 소연 "벚꽃 꺾은 거냐" 자연 훼손 오해→해명 나섰다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082
  • 2023.03.23 17:44
  • 글자크기조절
/사진=소연 인스타그램
/사진=소연 인스타그램
그룹 티아라 출신 소연이 자연을 훼손했다는 오해를 받자 적극 해명했다.

소연은 지난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벚꽃 가지를 화병에 꽂아둔 사진을 공개했다.

그룹 티아라 출신 소연이 23일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공개한 사진들./사진=소연 인스타그램
그룹 티아라 출신 소연이 23일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공개한 사진들./사진=소연 인스타그램

그리고 하루가 지난 23일 소연은 벚꽃이 어제보다 더 핀 사진을 여러 장 올리며 "오늘은 더 피었네"라는 글을 덧붙였다.

이후 그는 "'벚꽃 꺾은 거냐' 물으시는데 그런 행동, 발상, 저에겐 없다"며 "벚꽃나무 (가지)를 치고 계셔서 물어보고 주워왔다. 나무가 너무 아까워서 통째로 가져오고 싶었다"고 해명했다.

앞서 소연이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벚꽃나무 가지 사진을 올린 이후 누리꾼들로부터 '벚꽃나무 가지를 꺾었냐'는 질문을 받았던 것으로 보인다.

한편 소연은 2009년 그룹 티아라의 멤버로 데뷔해 2017년 팀을 탈퇴했다. 지난해 1월 3년 간 교제해온 9살 연하 축구선수 조유민과 결혼을 발표했으며 미리 혼인신고를 마친 후 신혼 생활을 즐기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년 만에 코스피 2600선 탈환…"반도체 올라 타라" 조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