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제주도서 결혼하는 친구…비행기 푯값 준다더니 아무 말 없네요"

머니투데이
  • 홍효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0,712
  • 2023.03.23 21:06
  • 글자크기조절
결혼식 시즌이 되면서 축의금 등 관련 논쟁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 가운데 제주도에서 결혼식을 올리는 친구 때문에 비용이 부담된다는 사연이 전해졌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결혼식 시즌이 되면서 축의금 등 관련 논쟁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 가운데 제주도에서 결혼식을 올리는 친구 때문에 비용이 부담된다는 사연이 전해졌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결혼식 시즌이 되면서 축의금 등 관련 논쟁이 끊이지 않는다. 최근에는 제주도에서 결혼식을 올리는 친구 때문에 비용이 부담된다는 사연이 전해졌다.

23일 국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친구 제주도 결혼식'이라는 제목의 게시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친구가 곧 제주도에서 결혼한다"며 "전에 스쳐 가듯 비행기 푯값을 (지원)해준다고 했던 것 같은데 이후로 정확히 어떻게 하겠다는 얘기가 없다"고 말했다.

A씨는 "결혼식이 얼마 남지 않아 비행기랑 숙소 다 잡아야 한다"며 "친한 친구라 축의금 줄여서 내기도 그렇고 (결혼식을) 안 갈 수도 없다"고 토로했다.

이어 "주말에 가야 해서 비행기 표랑 숙소 모두 비용이 적지도 않은데 직접 물어봐야 하겠느냐"며 "당사자가 먼저 말해줘야 편한데 답답하다. 생각보다 돈 많이 든다는 식으로 돌려 말해도 별 반응 없고 친구는 (돈을) 안 주려는 눈치"라고 덧붙였다.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시간이 얼마 없으니 직접 물어봐야겠지만 그것도 안 해주면 솔직히 나라도 가기 싫을 것 같다" "저런 친구면 내 결혼식에 안 와도 되는 사이라 생각하고 결혼식도 안 가고 축의금도 안 보낼 것 같다" "대놓고 물어보는 게 좋을 듯" "결혼식 와준 것만으로도 고마워해야 할 상황" 등의 댓글을 달며 A씨의 편을 들었다.

한 누리꾼은 "제주도면 비행기 푯값 해줘야 하는 것 아니냐"며 "생각이 있었다면 기본적으로 하객들이 어떻게 올지 고민해야지 저렇게 해놓고 안 왔다고 서운해하면 기회라고 생각하고 손절하라"고 A씨 친구의 태도를 문제 삼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잘 키운 넥슨, 中 먹잇감 될 판…'상속세' 폭탄이 부른 위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